뉴스

中중앙은행, 대북 신규거래 중단 지시…트럼프 “시주석에 감사”

Print Friendly, PDF & Email
트럼프, 한일 3자 정상회담서 공식화…”매우 대담하고 예상치 못한 조치” 
므누신 美 재무 “오늘 아침 중국인민은행장과 매우 생산적 대화…중국과 긴밀하게 협력”

트럼프-시진핑 통화…"북한에 대한 최대압박 약속"

트럼프-시진핑 통화…”북한에 대한 최대압박 약속”(워싱턴 AF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왼쪽)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오른쪽)은 18일(현지시간) 전화통화를 하고 핵과 미사일 도발을 이어가는 북한에 대해 최대압박을 가하기로 했다고 백악관이 전했다.

(워싱턴=연합뉴스) 송수경 특파원 = 중국 중앙은행인 인민은행이 북한과의 신규거래를 중단하도록 일선 은행에 통보했다.

특히 중국은행의 이같은 조치는 미국 트럼프 행정부가 이날 발표한 새 대북제재와 맞물려 미중간 ‘사전협의’를 거친 것으로 알려져 주목된다.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21일(현지시간) 문재인 대통령, 아베 신조 일본 총리와 뉴욕에서 가진 3자 정상회담 모두 발언을 통해 북한과 무역거래를 하는 외국은행과 기업, 개인을 겨냥한 새 대북제재 행정명령을 발표하면서 이 같은 사실을 재확인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여러분이 조금 전 접했을 수도 있지만, 이 소식을 전하게 돼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조금 전에 일어난 일”이라고 밝혔다.

그는 이어 “매우 대담한 조치를 이행한 데 대해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에게 감사한다”며 “다소 예상치 못한 조치였다.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거듭 높게 평가했다.

스티브 므누신 재무장관도 이날 오후 관련 기자회견에서 ‘다른 나라 정부 등과 어떤 논의가 (사전에) 이뤄졌는지 설명해달라’는 질문을 받고 “오늘 아침 일찍 중국 인민은행의 저우샤오촨(周小川) 행장과 앞으로 우리가 함께 협력할 방안 등에 대해 ‘매우 생산적인 대화'(a very productive conversation)를 나눴다”고 언급했다.

이어 “이번 조치는 특별히 중국만을 겨냥한 것이 아니라 (북한과 거래하는) 모든 이를 겨냥한 것이며 우리는 그들(중국)과 매우 긴밀하게 협력해나갈 것을 기대한다”고 덧붙였다.

므누신 장관은 저우 인민은행장과 나눈 대화에 대한 질문이 이어지자 “매우 생산적이었다”는 답변을 반복하며 “기밀사항(confidential)”이라며 구체적 답변은 피했다.

인민은행과 사전 협상이 있었느냐는 질문에는 “사전 협상은 없었다. 우리가 처음 논의한 것이 미국 시간으로 오늘 이른 아침이었다”며 ‘누가 먼저 이 주제에 접근했느냐’고 묻자 “우리와의 긴밀한 협력관계를 감안, 내가 미리 (대북제재를) 알리기 위해 전화를 걸었다”고 말했다.

그는 ‘중국이 이미 얼마전 사전에 이런 조치에 대한 암시를 준 바 있는데 오늘 상황과는 별개이냐’는 질문에 “그들이 앞서서 무엇을 했는지에 대해서는 어떤 언급도 하지 않을 것”이라면서도 “그들(중국 인민은행)이 오늘 한 조치는 우리의 대화의 결과”라고 강조했다.

므누신 장관은 ‘다른 나라 중앙은행에도 전화를 걸었느냐’는 질문에는 “다른 나라와 가진 기밀 대화에 대해선 어떤 언급도 하지 않을 것”이라고 거듭 말했다.

그는 ‘러시아에도 같은 조치를 요구할 것이냐’는 질문에 “러시아에도 추가 조치를 요구할 것”이라며 트럼프 대통령이 이날 시진핑 중국 국가 주석에 대해 감사의 뜻을 표한 것과 관련, “트럼프 대통령과 시 주석은 매우 생산적 대화를 나눈 바 있으며, 우리는 그들이 우리와 함께 협력하는데 대해 매우 감사하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인민은행의 이 같은 조치에 앞서 트럼프 대통령과 시 주석은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에 대해 ‘완전한 파괴’를 언급한 유엔총회 연설 직전인 지난 18일 전화통화를 하고 북한에 대한 최대 압박에 의견을 모았다.

다만 당시 백악관은 양국 정상의 통화에서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결의를 엄격히 이행하고 최대한 대북 압력을 가하기로 약속했다는데 방점을 뒀으나, 중국 외교부는 한반도 문제에 대해 의견을 교환했다고만 언급한 채 북한 자체를 언급하지 않아 온도 차를 보인 바 있다.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 2375호 채택 (PG)

유엔 안보리 대북제재 결의 2375호 채택 (PG)[제작 최자윤] 일러스트

Categories: 뉴스, 종합/사회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