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캘리포니아 주민들이 여전히 절수 노력을 계속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어제(지난 화요일) 수자원 관리위원회 발표에 따르면, 지난 2월 일반 가정집의 물 사용량이 2013년 같은 기간에 비해 25.1퍼센트 줄었습니다.

이는 작년 2월 11.9퍼센트에 비해 2배 이상 많아진 것입니다.

지난 겨울 기록적인 강수량에도 불구하고 캘리포니아는 공식적으로 여전히 가뭄 상태에 있습니다.

주 정부 당국은 몇 달 내 가뭄 비상 사태와 관련한 변화를 공식 발표할 예정입니다.

배인정 기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