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금종국 한미 은행장이  오는 5일 화요일  허리케인 하비의 피해지인 휴스턴을 방문합니다,

금 행장은 방문기간  현지 한인과 타커뮤니티 단체들과  미팅을 갖고 지원방안을 논의하는 한편, 한미은행 휴스턴 지점과 고객, 직원들의 피해 상황을 확인한 후 지원책을 모색할  예정입니다.

 

정 연호 기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