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LA 다저스의 류현진 선수가 시즌 10승 달성을 다음 경기로 미뤘습니다.

류현진은 클리브랜드 인디언스와의 홈 경기에 선발 등판해 7이닝 동안 홈런 한 개 포함 7피안타로 2실점을 했지만, 볼 넷은 하나도 내주지 않으며 삼진 8개를 잡아내는 호투를 보여줬습니다

또한  3회 중전 안타와 5회 좌익선상 2루타를 터뜨리며 팀의 첫 타점을 기록하는 등 타석에서도 제몫을 다했습니다.

류현진은 팀이 3대 2로 앞선 7회말 공격 때 교체가 되면서 시즌 10승을 눈앞에 뒀지만, 8회에 마운드에 오른 브라이언 윌슨이 아웃 카운트 하나를 잡는 동안 볼넷 세 개와 안타 두 개를 허용하며  3실점을 하면서 역전을 허용했습니다.

다저스는 8회말 스캇 밴 슬라이크가 솔로 홈런을 터뜨리며 추격을 했지만 결국 4대 5로 패했습니다.

승패 없이 물러난 류현진은 시즌 성적 9승 4패 방어율 3.08을 기록 중입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