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22일 밤 영국 맨체스터 경기장에서 열린 미국의 팝가수 아리아나 그란데의 공연중  발생한 폭발로  최소 19명이 숨지고 50명이 부상한 것으로 확인됐습니다.
맨체스터 경찰은 이번 폭발사건을  테러리스트 소행으로 규정하고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폭발 당시 공연장은 젊은이들로 가득 메워져 있었으며 폭발로 인한 굉음이 들리면서  관람객들이 비명을 지르고 공연장에서 도망쳐 나가면서 순식간에 아수라장이 됐습니다.
이번  공연은  아리아나 그란데의 유럽과 라틴 어메리카 투어의 일환으로, 아리아나 그란데는 맨체스터 공연을 필두로 영국에서 3차례 공연이 예정되어 있었습니다.
정 연호 기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