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산타모니카가  미국에서 숙박 요금이 가장 비싼 지역으로 조사됐습니다.

“CHEAP HOTELS.ORG  가  공개한 미국의 30개 주요 도시  올여름 호텔 가격에 따르면, 산타모니카가  1박에 평균 213달러로

가장 비쌌습니다.

뒤를 이어 나파 밸리에 있는 작은 도시인 칼리스토, 산타 카탈리나 아일랜드, 라구나 비치, 코로나도, 나파 등의 순으로 조사됐습니다

엘에이와 샌프란시스코는  호텔 1박 평균 숙박료는 각각 109달러와  103달러로  중간을 차지했습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