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샌디에고에서 최근 노숙자를 중심으로 A형 간염으로 사망자가 잇다르자, 시정부는  격주로 다운타운의 거리 물청소를  하기로 했습니다

샌디에고에서는 간염 발병으로  최근  3백여명이 입원하고, 15명이 숨졌는데,  이들 대부분은 샤워나 화장실을 제대로 사용하지 못하는 노숙자들입니다.

샌디에고시는 오염된 거리로 인해 간염이 전염되는 것을 막기 위해, 클로린이 용해된 물로 정기적으로  다운타운 거리를 살균청소하는 한편  노숙자들이 이용할 수 있는 공중 화장실과 세면대를 늘리기로 했습니다

 

정 연호 기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