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런던경찰청은 15일(현지시간) 출근시간 런던남부 파슨스 그린역에 정차한 지하철 열차 안에서 발생한 폭발은 사제 기폭장치에 의한 폭발이라고 발표했다.

런던경찰청은 사건 발생 직후 이 사건을 테러 사건으로 규정하고 조사하고 있다고 밝혔다.

앞서 런던앰뷸런스서비스는 폭발 사건 이후 모두 18명을 병원으로 후송했다고 밝혔다.

런던경찰청은 부상자 18명 가운데 대부분은 “화상을” 입었다고 덧붙였다.

한 시민이 트위터에 올린 폭발물 추정 물체 [텔레그래프 홈페이지 캡처]

한 시민이 트위터에 올린 폭발물 추정 물체 [텔레그래프 홈페이지 캡처]

<연합뉴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