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엘에이 수도 전력국이 연체금 납부를 요구하는 사기 전화가 기승을 부리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습니다.

사기범들은 수도전력국 직원을 사칭해, 1시간 내 연체금을 납부하지 않으면 수도와 전기를 끊겠다고 협박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한 편의점이나 약국에서 흔히 파는 선불 카드인 그린 닷 머니팩 카드로 지불을 요구하는 수법을 사용하고 있습니다.

이에 대해, 수도전력국은 직원들이 직접 전화하는 일은 없다며, 연체금 지불은 서면으로 통지하고 있으며, 그린 닷 머니팩도 지불 수단으로 사용하지 않는다고 밝혔습니다.

 

배인정 기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