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미국을 방문 중인 더불어민주당 안민석 의원이 28일 보수성향으로 보이는 LA 교민들에게 욕설 섞인 항의를 받는 등 봉변을 당했다.

최근 최순실 국정농단 사태의 기록을 담은 ‘끝나지 않은 전쟁 – 최순실 국정농단 1천일의 추적기’라는 책을 펴낸 안 의원은 UC 버클리대 초청 강연을 위해 최근 출국했으며, 이날은 로스앤젤레스(LA)에서 북 콘서트를 진행했다.

이날 SNS에 올라온 동영상에 따르면 안 의원은 북 콘서트 후 지하주차장으로 이동하는 도중 태극기와 성조기를 든 사람들에게 둘러싸였다.

안 의원은 차에 올라탔으나 이들은 차를 둘러싸고 시위를 계속했으며 안 의원은 긴급 출동한 경찰의 도움으로 주차장을 빠져나왔다.

안 의원은 이후 자신의 페이스북에 “태극기를 든 분들의 방해가 있었지만, 미국 경찰이 잘 막아줬다”며 “여러분 저는 무사하다”는 글을 남겼다.

<연합뉴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