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오픈뱅크가 영업력 확장을 위해 조지아주 둘루스에 새 대출 사무소를 개설했습니다.

이로써 오픈뱅크는 시애틀과 댈라스에 이어 세번째 대출 사무소를 마련하게 돼 SBA 대출 부문에서 보다 큰 경쟁력을 갖게 됐습니다.

오픈 뱅크의 조지아 대출 사무소는 제임스 리 소장이 맡아  이달 초부터 영업에 들어갔습니다.

 

정 연호 기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