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한류팬들의 K-드라마 주인공 체험

한류팬들의 K-드라마 주인공 체험[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옥철 특파원 =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원장 직무대행 강만석) 미국비즈니스센터는 18∼20일(현지시간)    LA컨벤션센터에서 열린 한류 문화축제 케이콘(K CON) 2017에 참가해 ‘K-드라마 전시 체험관’을 운영했다.

이 체험관은 KBS ‘쌈 마이웨이’, MBC ‘역도요정 김복주’, SBS ‘피고인’, JTBC ‘힘쎈여자 도봉순’, CJ E&M ‘하백의 신부’ 등 미국 현지에서 큰 인기를 끈 한국 드라마 포스터에 크로마키(영상합성)를 통해 참가자가 마치 드라마 주인공이 된 것 같은 기분을 느끼도록 운영됐다.

부대 행사로 진행된 한류인식 설문조사 결과 남녀 인기 배우로는 공유와 이성경, 인기 드라마로는 ‘도깨비’가 선정됐다.

김락균 한국콘텐츠진흥원 글로벌비즈니스지원본부장은 “미국 내 한류팬들이 포토존을 이용하며 한국 드라마 속 인물과 캐릭터를 즐기고 한식과 화장품, 한국산 제품을 체험하는 기회가 됐다”고 말했다.

미국비즈니스센터는 LA한국문화원(원장 김낙중), 한국관광공사(사장 정창수), 2018 평창동계올림픽 조직위원회(위원장 이희범)와 연계해 평창동계올림픽 홍보 부스도 운영했다.

LA K-드라마 체험관에 몰린 인파

LA K-드라마 체험관에 몰린 인파[한국콘텐츠진흥원 제공]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