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한미은행이  창립 35주년을 맞아, 다양한  새 상품과 서비스를 선보입니다.

우선 오는 6월까지 석달간 한시적으로 1년만기의 고금리 CD를 출시했는데, 최소 예치액은 만 달러로 10만 달러 미만은 연리 1.25%,  25만 달러까지는 1.35%를 제공합니다.

모바일 결제도 편리성과 안전성을 높였습니다.

한미의 데빗과 크레딧 카드 고객은 애플 페이, 삼성 페이,  안드로이드 페이 등 주요 전자 지갑 앱에 요구되는 정보를 입력한 후 간편하게 모바일 결제를 이용할 수 있도록 했습니다.

이와 함께 언제라도 한미 데빗 카드 사용을 제한하고, 실시간 카드 내역확인과 일일 사용 한도액 설정, 사용처 제한 등의 부가 기능을 갖도록 해 안전성을 높였습니다.

또한 크레딧 카드 모바일 앱을 통해 앱이 설치된 기기의 위치와 카드 결제가 이뤄진 장소가 일치하는지 확인할 수 있도록 해,  카드정보 유출피해를 막을 수 있도록 했다고 한미은행은 밝혔습니다.

 

정 연호 기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