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초 강력 허리케인 어마가 카리브해 지역을 강타했습니다. 재산과 인명 피해가 잇따르면서 지금까지 11명이 사망했습니다.

 

어마는 일요일쯤 플로리다에 상륙할 것으로 보입니다. 일부 지역에는 이미 강제 대피령이 내려졌습니다.

 

허리케인 하비의 영향으로 지난 주 실업 수당 청구 건수가 크게 늘었습니다. 특히 텍사스 주에서만 5만 건 이상 실업수당 청구가 급증했습니다.

 

뉴욕을 포함한 15개 주가 다카 폐지 결정 철회를 요구하는 소송을 제기했습니다. 캘리포니아 주는 이번 소송엔 동참하지 않았습니다.

 

다카 폐지 결정으로 신규 신청은 중단됐습니다. 하지만 일부 수혜자들은 다음 달 5일까지 갱신이 가능한 만큼 미리 준비하는 것이 좋습니다.

 

미국이 김정은을 직접 겨냥하는 초 강력 대북 제재안 초안을 유엔 안보리에 제출했습니다. 트럼트 대통령은 이번 제재에 중국의 동참을 요구했습니다.

 

백악관이 당분간 한미 FTA 폐기 논의를 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업계는 물론 정치권의 반대 목소리도 커지고 있어 폐지 가능성이 낮아 졌다는 관측도 나오고 있습니다.

 

제 19대 한국 대통령 선거의 재외투표에서 젊은 층의 참여가 가장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연령별 참여는 20대가 가장 높았고 지역별로는 미주 지역이 가장 많았습니다.

 

사드 발사대 4기가 성주 사드 기지에 배치 완료됐습니다. 발사대 배치 과정에서 이에 반대하는 주민과 단체 그리고 경찰이 충돌해 수 십 명이 다쳤습니다.

 

중국은 사드 배치에 대해 강력히 항의하고 나섰습니다. 주중 한국 대사관은 교민들의 신변 안전에 유의하라는 공지문을 전파했습니다.

 

김종덕 전 문화체육부 장관이 문화 예술계 블랙리스트 실행을 박근혜 전 대통령으로부터 지시 받았다고 증언했습니다.

 

남가주 지역 오늘도 맑은 날씨 보이겠으며 오후에는 시속 15에서 20마일의 바람 불겠습니다. 엘에이의 낮 최고 기온 84도로 예상됩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