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내년도 커버드 캘리포니아 보험료가 평균 12.5% 인상됩니다. 앤섬 블루 크로스는 남가주에서 개인에게는 보험을 판매하지 않겠다고 밝혀 15만여 명이 새 보험사를 찾아야 합니다.

****게다가 오바마케어가 언제 폐지될지 모르는  불확실한 상황인데다, 보험사 지원금이 중단될 경우, 가장 인기 있는 실버 플랜 가입자들은 평균 12.4%의 추가 비용을 더 부담해야 할지 모를 상황입니다.

▶남편을 살해한 용의자로 체포된 유미선씨가 오늘 LA 카운티 검찰에  의해 살인혐의로 기소됐습니다. 칼을 사용한 특별 가중 혐의도 적용됐으며, 보석금은 2백2만달러가 책정됐습니다.

▷ 오늘 오전, 타운 인근 샤토와 5가에 있는 중국 총영사관 앞에서 한 남성이 총을 쏴 자살했습니다. 숨진 남성의 신원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오늘 다운타운 올림픽과 11가 부근의 자바시장 2층 건물에서 화재가 발생했으나 다행히 30여분만에 진화됐습니다. 화재원인은 조사중입니다.

▷ 조금 후인 오늘 저녁 6시 30분 LA 한국 교육원에서 선척적 복수국적법 개정 공청회가 열립니다. 미주 등 해외동포들에게 불합리한 이 법의 개정 필요성에 대한 증언이 봇물을 이룰 것으로 보입니다.

▶ 몬순의 영향으로 LA에 무더위가 극성을 부리는 가운데,  기상청은 폭풍우가 빠르게 지나가며 소나기를 내릴 가능성이 크다고 경고했습니다. 천둥과 번개로 인한 산불도 우려된다고 밝혔습니다.
▶ LA와 오렌지 카운티의  주택 리모델링 공사비가 미국의 타지역보다 훨씬 높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주택가격이 최고점을 찍으면서,  에퀴티가 늘어, 공사비 여유가 생긴 것이 원인이라는 분석입니다.

——(시그널)—–

 

▷ 미국민의 북한여행 금지령이 연방관보에 게재되고 9월 1일부터 시행됩니다. 위반하면 형사 중범죄로 처벌받고, 여권은 무효화 됩니다. 하지만 인도적 구호사업이나 취재목적의 여행은 계속 허용됩니다.

▷ 틸러슨 국무장관이 북한 핵·미사일 문제와 관련해 북한의 정권 교체나 붕괴를 목표로 하고 있지 않다고 재확인하면서, 어느 시점에 북한과 대화하고 싶다고 밝혔습니다.

 

▶ 린지 그레이엄 상원의원은 “트럼프 대통령이 북한이 미국을 공격하려 한다면 전쟁도 불사하겠다”고 말했다고 방송 인터뷰에서 밝혔습니다.

▶ 미 해군이 대륙간 탄도미사일 시험발사에 나섭니다. 올해 처음은 아니지만 북한 도발에 대한 응수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엘에이시가 상가나 주택 소유주들이 건물 앞의 보도를 보수하면, 최고 1만달러까지 리베이트를 지급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리베이트 액수를 대폭 올려  보다 많은 주민들이 보수작업에 참여하도록 하기 위해서 입니다.

▶ 오늘 뉴욕 증시는 미국 기업들의 실적호조 기대에 5거래일 연속 상승 마감했습니다.
▷ LA 지역 내일 맑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91도로 예상됩니다. 곳에 따라 천둥 번개도 예상됩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