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 헬스 케어 사기로 LA를 비롯해 미 전국의 20여개 주에서  의사와 약사, 간호사 등 4백여 명이 무더기 기소됐습니다. 기소된 용의자 중 56명이 내과의사이며,  여태까지 적발된 헬스케어 사기 중 최대 규모입니다.

****혐의 내용에는 메디케어와 메디 케이드에 의료비  허위청구에서부터,  진통제 과다처방 후 마약 딜러와 마약 중독자들에게  처방약을 팔아 돈을 챙긴 혐의,  킥백을 받고 환자를 소개해 준 행위 등이 포함돼 있습니다.

——-(시그널)——–

 

*****트럼프 케어의 최신 상원 수정안이 오늘 공개됐으나 공화당 일부 의원들은 여전히 냉랭한 반응입니다. 3명이상의 공화당 상원의원이 반대하면 통과가 어렵습니다.

▶ 국무부가 테러 예방을 위해 강화한 새로운 비자심사 기준을 각국 주재 미국 공관에 발송하고,  50일 안에 주재국에 기준에 맞출 것을 통보하도록 지시했습니다. 새로운 비자심사 기준에는 여권 등 신원 서류의 신뢰성 강화 보장, 개인정보 증가, 개인에 대한 정보 공유 등이 포함된 것으로 전해지고 있습니다.

 

*****한국의 민간단체가 6·25전쟁 당시 흥남철수 작전에 참여해 피란민 7천여 명의 목숨을 구한 레인빅토리호의 인수를 본격적으로 추진합니다. 레인빅토리 호는 현재 샌피드로 항에 정박해 역사박물관으로 이용되고 있습니다.

▶ 20대 한인여성을 아시안이란 이유로 에어비앤비 숙박을 거부했던 호스트에게  5 천달러의 벌금이 부과됐습니다. 아울러 아시안 아메리칸 연구에 관한 칼리지 수준의 강의도 수강토록 했습니다.

 

▷ 산타 클라리타 지역에서 오늘 산불이 발생해 현재까지 20에이커를 태웠습니다. 이 시간 현재 진화율은 10%에 그치고 있습니다.

****주 정부가 오늘 공개한 지진대 지도 초안에  산타모니카와 베벌리 힐스, 센추리 시티 등 부촌인 LA 서쪽 지역은 모두 지진대가 지나가는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앞으로 이 지역의 고층 빌딩 개발에 적신호가 켜졌습니다.

——(시그널)——-

 

▶ 노벨평화상 수상자로 중국의 만델라로 불리는 인권운동가 류샤오보가 사망했습니다. 교도소에서 간암 판정을 받고 지난 5월부터 중국에서 치료를 받아 왔지만 결국 사망했습니다.
▷ 세계가 류샤오보의 사망 소식에 애도의 뜻을 표하면서 중국의 인권문제가 다시 국제적인 이슈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류샤오보 부인의 가택연금을 풀고 출국을 허용하라는 국제사회의 여론이 커지고 있습니다.

 

▶ 상원 법사위원회가 트럼프 대통령의 장남 트럼프 주니어에게 법사위 청문회에 출석해 공개 증언할 것을 요구하는 서한을 발송했습니다.
▷ 트럼프 대통령의 반 이민 행정명령 이후 이슬람 난민의 미국 입국이 급격히 줄어들었습니다.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40%가 줄었습니다.

 

▶ 미국이 북한과 거래한 중국의 은행과 회사를 추가 제재할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북한의 군사 위협 억제를 위한 중국의 역할을 거듭 강조했습니다.
하지만 연일 미국의 압박을 받던 중국은,  북한 핵문제는 미국의 책임이라며 미국 책임론을 제기했습니다.

****한미 자유무역협정, FTA 재협상에 대해 미 통상 전문지는 재협상이 아니라 공동위원회 개최를 요구한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의회의 반발을 의식해 미 무역대표부가 재협상이란 용어를 쓰지 않았다고 전했습니다.

 

▷ 이번 주말 LAX 인근을 지나는 405번 프리웨이 북행선 센추리 블러버드 출구가 도로 보수 공사 때문에 폐쇄돼 공항 이용자 등의 주의가 요구됩니다.

▶ 문재인 대통령이 송영무 국방장관을 임명했고, 조대엽 고용노동부 장관 후보자는 자진 사퇴했습니다. 임종석 대통령 비서실장이 국민의당을 방문해, 최근 추미애 민주당 대표의 발언을 사과하면서 정국의 경색 국면이 풀리고 있습니다.

 

▶ 오늘 뉴욕 증시는 기준금리 인상 속도가 점진적일 것이라는 기대에 이틀연속 사상 최고치로 마감했습니다.
▷ LA 지역 내일 맑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83도로 예상됩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