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 연방하원 공화당 지도부가 추진중인 오바카 케어 대체 프로그램인 ‘트럼프 케어’가 시작되면  2,400만명이 건강보험을 잃게 될 것으로 보입니다. 이로 인해 3,370억달러의 예산은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합니다.

▶ 캘리포니아 주 하원에 UC와 칼스테이트 대학생들에게 학비와 교제비 그리고 생활비까지 지원해 주는 파격적인 학자금 지원 법안이 상정됐습니다.

—–<시그널>—–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이 청와대 비서실장등 3명의 실장과 9명의 수석비서관이 낸 사표를 조금 전 모두 반려했습니다. 현재의 엄중한 상황을 고려해 국정공백을 최소화하기 위해서라고 밝혔습니다.

▶ 박근혜 대통령이 삼성동 사저로 돌아간 지 이틀째가 됐습니다. 칩거가 시작된 가운데,  ‘사저 정치’가 전개될 지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한국은 본격 대선 정국에 돌입했습니다. 3~4월 ‘벚꽃 경선’에서 각당의 대선후보를 확정한 다음,  장미가 피는 5월에 ‘장미 대선’이 치뤄지는 숨가쁜 일정이 이어집니다.

****민주당은 LA시간으로 오늘 밤 10시 문재인 안희정 이재명등 4명의 대선후보가 참가하는 첫 TV 토론을 갖습니다. 국민의 당은 안철수, 손학규 후보가 경선일정을 두고 첨예한 갈등을 빚고 있고, 한국당에서는 김관용 지사와 안상수 의원이 오늘 예비후보 등록을 할 것으로  전해 졌습니다.

—-<시그널>—–
▷ 박근혜 대통령 탄핵 찬반으로 분열됐던 LA 한인사회에서는 이제는 사드 배치로 이슈를 옮겨,  찬반 갈등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 이번 주 한여름 더위가 이어집니다. 서머타임이 시작되자마자 불볕더위가 엄습해 이번주 내내 LA 한인타운은 최고기온이  80도 대 중반을 넘나들고, 인랜드와 밸리 등 내륙은 90도를  훌쩍 넘어설 것으로 보입니다.

 

▶ 한인 업체들도 많이 있는 산타페 스프링스 산업단지에서 대형화재가 발생해 소방당국이 진화작업중입니다. 아직 피해 규모는 확인되지 않았습니다.

▶ 백악관은 오바마 대통령이 도청 했었다는 주장에 증거를 제시하지 못하고 광범위한 의미의 도청을 이야기 한 것이라며 꼬리를 내리기 사작했습니다.

—PAUSE—
▶ 내일 백악관에서 열릴 예정이었던 트럼프 대통령과 독일의 앙겔라 메르켈 총리의 정상회담이 워싱턴DC 일대를 덮친 눈폭풍 예보로 연기됐습니다. 동부와 시카고의 기상악화로 항공편 결항도 이어지고 있습니다.
▷ 트럼프 행정부 출범이후 다음달 초 중국과의 정상회담이 열립니다. 벌써부터 사드 배치를 비롯한 경제 문제등 포괄적인 조율이 물밑에서 시작됐습니다.

 

▶ 오늘 뉴욕 증시는 미국의 통화정책 회의 개최를 하루 앞두고 혼조세로 마감했습니다.
▷ LA 지역 내일 맑은 날씨가 되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84도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