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 이번 주말부터 LA 인천 구간 항공편이 성수기에 들어가지만 예년 같은 좌석난은 없을 전망입니다.  증편으로 두 항공사가 하루 띄우는 LA-인천행이 5편에 이르기 때문입니다.
▷ 최근 타운에서 길을 걷는 한인여성과  노인을 대상으로 한 강도가 잇따라 발생해 각별한 주의가 요망됩니다.

▶ 지금 LA 시 선거 결선이 치러지고 있습니다. 일부 지역의 시의원과 주민발의안을 결정하는 투표는 오후 8시까지 치러집니다.
▷ 캘리포니아의 갤런 당 개솔린 평균 가격이 전국에서 두 번째로 비싼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가장 비싼 곳은  하와이 입니다.

 

▶ LA 북서부 실마 지역에서 산불이 발생해 2에이커를 전소시키고 1시간여만에 진화됐습니다.
▷ 지구촌 컴퓨터 수 십만 대를 감염시킨 랜섬웨어 공격 배후가 북한일 수도 있다는 의혹이 제기됐지만, 단정은 섣부르다는 반론도 만만치 않습니다.

 

▶ 유엔 안보리가 긴급회의를 열어 북한의 미사일 대응책을 논의하고 있습니다. 헤일리 미 유엔대사는 중국과 새로운 추가 제재를 협의하고 있다며 도발을 중단하지 않는 한 북한과 대화는 없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 한미 양국이 다음 달 말 워싱턴에서 정상회담을 열기로 합의했습니다. 이번 회담에서 두 정상은 동맹관계 확인, 북핵과 사드 문제 등을 논의할 전망입니다. 홍석현 미국 특사 일행이 오늘 워싱턴으로 출국합니다.
—PAUSE—
▶ 뉴욕 타임스가 트럼프 대통령이 지난 2월 FBI 국장에 러시아 내통 의혹 수사를 중단하라고 지시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 증언은 제임스 코미 전 FBI 국장 측근에서 흘러나온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백악관은  뉴욕 타임스의 보도는 진실하고 정확하게 묘사한 것이 아니라고 일축했습니다. 하지만 파문은 가라앉지 않고 있고, 탄핵 소추가 현실화 될 수 있다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 트럼프 대통령이 러시아 외무장관에게 기밀을 제공한 것이 사실로 드러났습니다. 트럼프 자신이 정당한 행위라고 주장하며 정보 공유사실을 밝혔는데 정치권이 발칵 뒤집히고, 탄핵 여론이 높아지고 있습니다.
▷ 카페 라떼와 에너지 음료, 그리고 대용량 탄산음료를 마신 고등학생이 수업 도중 갑자기 쓰러져 사망했습니다. 카페인 과다 섭취가 원인으로 알려지고 있습니다.
—PAUSE—
▶ 문재인 대통령의 최측근이었던 양정철 전 청와대 비서관이 공직을 맡지 않겠다고 물러선 가운데 최재성, 정청래 전 의원 등도 2선으로 물러나겠다고 선언했습니다.
▷ 문재인 대통령이 주요 정당 원내대표들과의 청와대 오찬 회동을 추진하고 있습니다. 집권 초반 원활한 국정 운영을 위해 국회와의 협치에 공을 들이고 있습니다.

 

▶ 오늘 뉴욕 증시는 경제지표가 혼조적인 모습을 보여 혼조세로 마감했습니다.
▷ LA 지역 내일 구름 낀 하늘 보이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69도로 예상됩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