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 최근 주거 밀집지에서 지진이 잇따르자 LA 시가 본격적인 강진 대책에 나섰습니다. 우선 지진에 취약한 아파트 건물을 찾아내 리스트를 만든 다음, 철거냐, 내진 공사냐 여부를 결정하기로 했습니다.
▷ LA 한인은행들의 치열한 시장 경쟁이 점차 캘리포니아 주 경계 밖으로 장을 옮길 전망입니다. 한미와 윌셔 등은 시장확대를 위해 타주 진출을 강화하겠다고 오늘 주총에서 밝혔습니다.

▶ 산타바바라 총격사건으로 외아들을 잃은 아버지의 절규가 큰 파장을 일으키고 있습니다. 정치권의 위로전화가 잇따르자 기자회견에서 위로보다 정치나 잘해달라고 말했습니다.
▷ 캘리포니아주가 결국 총기규제 입법에 나섰습니다. 캘리포니아주 하원은 총기 구입과 소지에 대한 규제를 대폭 강화하는 새로운 법안 심의에 착수했습니다.

▶ 캘리포니아의 공화당 유권자가 크게 줄고 있습니다. 10년 전 공화당 소속 유권자는 35.7%였으나 지금은
28.6%로, 10년새 7.1%가 줄었습니다. 10년 후에는 무소속 유권자가 공화당 유권자를 넘어설 전망입니다.
▷ 브라질 월드컵에 나서는 일본 대표팀의 유니폼에 전범기 문양이 사용됐습니다. 오늘자 뉴욕 타임스에 이를 비판하는 광고가 실렸습니다.

▶ 미국에서 가장 건강한 도시는 워싱턴 DC 로 나타났습니다. 로스앤젤레스는 19위를 기록했고, 건강상태가 가장 불량한 도시는 테네시주의 멤피스로 나타났습니다.
▷ 북한의 인권 침해를 감시할 유엔 북한 인권 현장사무소 설치를 놓고 스위스와 태국등을 물망에 올렸던 유엔은 한국에 설치하기로 결정했습니다. 북한의 반응이 주목됩니다.

▶ 안대희 국무총리 후보자가 자진사퇴했습니다. 전관예우 논란이 결국 발목을 잡았습니다. 박근혜 정부의 2기 내각 구상에 급제동이 걸렸습니다.
▷ 세월호 침몰 사고 이후 한국 곳곳에서는 화재 등 대형사고들이 끊이지 않고 있습니다. 한국민들의 불안이 더 커지고 있습니다.

▶ 연방 질병통제 예방센터는 중동에서 시작된 메르스 바이러스는 사람 간 감염이 있을 수 있다는 기존의 발표에 대해 잘못된 것이며, 이를 철회한다고 오늘 발표했습니다.
▷ 대마를 합법화한 콜로라도주와 접경지역 도시에 대마와의 전쟁이 한창입니다. 대마초가 불법인 접경도시에 큰 골칫거리로 떠오르고 있습니다.

▶ 미국이 한국 정부를 미사일 방어망에 참여시키기 위해 압박카드를 사용하고 있습니다. 직간접적인 모든 방법을 동원하고 있으며 미사일 방어체제를 설치할 부지도 알아보고 있습니다.
▷ 오바마 대통령은 미 육군 사관학교 졸업식에 참석해 미국이 앞으로도 국제사회를 이끌 것이나 군사력 사용은 자제할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 파산도시 디트로이트에 건물 4만곳이 철거중입니다. 건물을 철거하고 도시를 정비하는데에만 20억달러가 사용될 것으로 전망됩니다.
▶ 우크라이나 정부가 친 러시아 세력에 대한 대대적인 공세에 나섰습니다. 무력사용으로 200명 가까이 사망했다는 주장도 제기됐습니다.

▶ 한국 월드컵 대표팀이 오늘 새벽 벌어진 튀니지와의 평가전에서 0-1로 패했습니다. 공격과 수비 모두 문제점을 노출했습니다.
▷ 다저스의 옛 코리안 특급과, 현재의 코리안 특급이 한자리에 모이는 행사가 어제 다저스 코리안 나잇에서 벌어졌습니다.

▶ 오늘 뉴욕 증시는 지난주부터 지속된 상승세에 대한 부담감이 작용해 하락 마감했습니다.
▷ LA 지역 내일 날씨는 맑겠습니다. 낮최고 기온은 78도가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유지승 기자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