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 LA 카운티의 노숙자가 5만 7천여명에 이르는 것으로 집계 됐습니다. 지난해에 비해 23.3%가 늘었습니다.  이번 조사에서 글렌데일,  파사데나, 롱비치 등은 제외돼  LA 카운티 전역의 노숙자는 6만명에 육박할 것으로 추산됩니다.
▷특히 한인타운이 포함된 LA시 10지구의 노숙자는 지난 1년새 36%나 급증했습니다. 이처럼 노숙자가 급증한 것은 무엇보다 주거비 급등이 원인으로 분석되고 있는데, LA카운티 200만 가구 이상이 소득의 반 이상을 주거비로 지출하고 있습니다.

 

▶ LA 갱단원들이 근무중인 경찰을 노린 공격을 준비하고 있다는 정보가 입수되면서 치안 당국에 비상이 걸렸습니다.

▷ 올랜도 공항에 한 남성이 총을 든 채 경찰관과 행인들을 위협해 3시간동안 청사가 폐쇄됐습니다. 용의자가 가지고 있던 총은 가짜 총으로 알려졌습니다.

 

***** 이번 주말 이틀간 피오피코 도서관에서 34지구 연방하원 보궐선거 조기투표가 실시됩니다. 즉석에서 유권자 등록을 한 다음 투표할 수 있습니다. 리처드  리오단 전 LA시장이 로버트 안 후보 지지를 선언했습니다.

*****민족학교 등이 개발한 불체자 단속에 대비한 ‘당신의 권리’ 앱이 출시됐습니다.  재능기부로 만들어진 이 앱은 이민자의 기본 권리, 24시간 핫라인 연결, 이민 단속반에게 보여줄 수 있는 메시지 등을 담고 있습니다.

—–(시그널)——-

 

▷ 미국 언론들은 트럼프 행정부의  파리 기후변화 협정 탈퇴를 기정사실로 받아들이고 있습니다.  대기의 온실가스 배출량을 줄이려는 세계 각국의 노력에 미국이 찬물을 끼얹게 될 전망입니다.

▶ 해임된 제임스 코미 전 FBI 국장이 이르면 다음 주 러시아 대선 개입 의혹과 관련해 청문회 증언에 나설 것으로 보입니다. 폭탄발언이 예상되는 가운데 트럼프 대통령은 마녀 사냥이라고 목소리를 높였습니다.

 

▶ 트럼프 대통령을 탄핵해야 한다는 여론이 일주일만에 5% 오른 43%로 나타났습니다. 탄핵 반대 여론은 45% 입니다.

▷ 어제 미군이 실시한 대륙간 탄도미사일 요격 장면이 공개됐습니다. 2020년까지는 북한의 미사일 기술을 미국이 제어할 수 있다는 평가도 있지만 이것만으로는 방어를 보장할 수 없다는 비관론도 만만찮습니다.

 

▶ 시카고 지역에서 30대 우버 기사가 10대 여성 승객에 의해 살해되는 충격적인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 제트블루가 전 세계 항공사 가운데 처음으로 탑승권을 없애고 얼굴인식 시스템을 도입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 최대 인터넷 쇼핑몰 아마존이 지난 2011년 11월부터 2016년 5월 사이 어린이가 부모의 허락 없이 몰래 구입한 상품에 대한 환불 결정을 내렸습니다.

▶ 브렌트 우드에 있는 프로농구 스타  르브론 제임스의 집에 흑인비하 낙서가 발견돼 경찰이 수사에 나섰습니다.

 

▶ 사드 발사대 추가배치 보고를  누락한 것과 관련해 청와대가 김관진 전 안보실장과 한민구 국방부 장관를  조사했습니다. 사드 배치 보고 누락과 진상조사 등 사드 파장에 미국도 주시하고 있습니다.

***한국으로 강제송환된 정유라가 1차 검찰 조사를 받고 구치소에 수감됐습니다. ‘럭비 공’이라고도 불리는 정유라의 입에서 어떤 증언들이 튀어 나올 지 관심을 모으고 있습니다.

 

▶ 오늘 뉴욕 증시는 미국의 경기 둔화 우려에 따른 금융주 약세로 하락 마감했습니다.
▷ LA 지역 내일 맑겠습니다. 낮 최고 기온은 74도로 예상됩니다.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