Print this pageEmail this to someoneShare on FacebookTweet about this on TwitterShare on Google+

****미국이 북한에 대해 강온 투 트랙 작전을 구사하고 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어제 피닉스에서 북한 김정은이 우리를 존중하기 시작했다는 말로, 대북 고강도 제재 조처와 함께 정책 변화 가능성을 시사했습니다.

▶ 이보다 앞서 연방 재무부는 북한 뿐 아니라 핵 프로그램을 지원한 중국과 러시아의 기업과 개인에 대한 추가 제재를 단행했습니다. 이와 함께 북한 위협에 신속히 대응하기 위해 미군은 음속의 4배에 이르는 초고속 폭탄을 한반도에 실전 배치할 예정입니다.

——-(시그널)—–

 

▶ 일을 마치고 귀가하던 67세의 한인 여성을 따라와, 글렌데일의 집 앞에서 총격 살해한 용의자가 검거됐습니다. 용의자는 올해 20살의 갱단원이었습니다.

▷지난 3월 말리부 코랄 캐년 인근에서 실종된 일레인 박양의 행방을 알려주는 사람에게 박양 가족들이 25만 달러의 보상금을 내걸었습니다.

 

▶ 회사 담당자를 통해 직원의 W-2 양식을 입수한 뒤, 허위 세금보고로  세금 환급액을 가로채는 사기가 갈수록 늘고 있습니다. 연방 국세청이 각 기업에 W-2 사기에 주의보를 내렸습니다.
****오바마 케어를 제공하는 보험사가 크게 줄었습니다. 캘리포니아의 6개 카운티에서는 단 한 개 보험사만 오바마케어를 제공하는 등,  주민들의 보험사 선택권이 축소되고 있습니다.

 

*******연방 항소법원이 지난해 괌행 대한항공 기내에서 만취소동을 부리다 3년형을 선고받은 한국인 치과의사에 대한 원심을 파기하고, 재선고를 명령했습니다.

*******LA의 일부 한인들도 사용하고 있는 한국산  생리대 ‘릴리안’에 대해 한국의 보건당국이 품질 검사에 착수하기로 했습니다.  인터넷 상에서 잇달아 부작용 논란이 제기되고 있기 때문인데, 한국에서는 환불이 발표됐습니다.

 

****국무부가 남가주 한인들도 많이 찾는 멕시코 칸쿤과 바하 캘리포니아의 로스 카보스 등에 여행 자제령을 내렸습니다. 빈발하고 있는 살인과 폭력 등 치안불안이 원인입니다

****전 미국인의 관심사였던 지난 월요일의 개기일식이 지나간 뒤, 다음 일식에 대한 관심이 증폭되고 있습니다. 미 대륙에서 볼 수 있는 개기일식은 2024년인데, 벌써 관광상품이 출시되고 있습니다.

———(시그널)——

 

 

****한국의 동의없는 한반도 군사행동은 불가능하다는 문재인 대통령의 발언과 달리, 전 주한 미군 사령관들은, 한국이 거부해도 미국은 북한을 타격할 수 있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 미국이 한미 FTA 재협상에 들어갔지만 산업별 입장 차가 커 큰 변화는 없을 것이라는 전망이 나오고 있습니다. 미국의 자동차와 철강업계는 재협상을 요구하고 있는 반면, 수출물량이 크게 늘어난 육류업계는 재협상을 반대하고 있습니다.

 

****소매 유통업계의 최강자 월마트가 구글과 손을 잡고, 아마존에 맞대응 합니다. 월마트는 구글 온라인 쇼핑매장에 입점해 인공지능 스피커로 음성 주문도 가능하게 한다는 전략입니다.

****LA 시간으로 내일 저녁인 삼성전자 이재용 부회장의 선고공판 생중계가 불발됐습니다.  재판부는 국민적 관심 보다,  피고인의 불이익이 더 클 수 있다고 생중계 불허 이유를 밝혔습니다.

 

****MBC 사태가 갈수록 악화되고 있습니다. MBC 언론노조가 곧 총파업 투표에 들어갈 예정인 가운데, 최고 경영진은 폭압적인 방식에 밀려 퇴진하는 일은 결코 없을 것이라고 밝히는 등, 노사가 첨예하게 맞서고 있습니다.

▷ 불법 정치자금을 받은 혐의가 인정돼 복역해 온 한명숙 전 국무총리가  2년간의 수감생활을 마치고  어제 오후 만기 출소했습니다.

 

*****날씨

Leave a Rep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