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6명 연쇄성폭행’… NASA 한국인 직원 얼굴 공개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미 항공우주국(NASA)에서 엔지니어로 근무한 한인 남성이 연쇄 성폭행 혐의로 기소돼 언론이 신상을 공개했다.

텍사스 해리스 카운티 검찰청에 따르면 최근 한인 남성 A(37) 씨가 2019~2022년 사이 데이팅 앱 힌지, 이스트 밋츠 등을 통해 진지한 만남을 원한다며 접근해 6명의 여성을 감금하고 성폭행한 혐의로 기소됐다.

- 광고 -

검찰은 “A 씨는 피해자들에게 신뢰를 얻기 위해 자신이 NASA에 다닌다고 종종 언급했다”며 “그가 해외여행을 자주 다녔다는 점에서 추가 피해자가 있을 것으로 보고 수사 중”이라고 밝혔다. A 씨의 인스타그램 계정에는 지난 1년 동안 에콰도르, 포르투갈, 스페인, 카타르, 스톡홀름, 영국, 프랑스, 불가리아, 콜롬비아, 브라질 및 아르헨티나 등을 방문한 사진이 올라와 있다.

이번 수사는 성폭행 피해자들의 경험담을 공유하는 웹사이트에서 시작됐다. 피해자 일부는 A 씨가 몰래 약물을 먹여 의식을 잃었다고 주장했다. 한 여성은 “그가 경찰에 신고하면 성관계 영상을 공개하겠다고 협박했다”고 증언했다.

A 씨 측은 합의된 관계였다며 혐의를 전면 부인하고 있다.

현재 A씨는 보석금 80여만 달라를 내고 풀려나 가택 연금 상태로 알려졌다.

A 씨가 현재도 NASA에서 일하고 있는지는 알려지지 않았다.

YTN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