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CIA 국장 “우크라, 올해 말 러시아에 패할 수도”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정쟁 속 표류해온 추가 군사지원안 통과 촉구

러시아의 침공전에 맞선 우크라이나가 미국의 군사지원을 받지 못한다면 올해 말 패할 수 있다는 미국 정보당국의 진단이 나왔다.

- 광고 -

정치전문매체 폴리티코에 따르면 윌리엄 번스중앙정보국(CIA) 국장은 18일 텍사스주 조지 W. 부시 대통령 센터에서 열린 행사에서 의원들에게 우크라이나 안보 지원 법안의 통과를 촉구하며 이 같은 분석을 공개했다.

번스 국장은 “우크라이나가 군사 지원을 받는다면 실질적, 심리적인 증강 효과와 함께 올해 내내 자국을 전체적으로 방어하고 시간이 자기편이라는 푸틴(러시아 대통령)의 오만한 견해를 거덜 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그는 우크라이나 지원법안이 부결될 경우에 대해서는 “상황이 훨씬 나쁘다”며 “우크라이나가 2024년 말에 전쟁터에서 지거나 최소한 푸틴이 (우크라이나전의) 정치적 해결 조건을 강제할 입지를 확보할 수 있다”고 덧붙였다.

러시아는 2022년 2월 우크라이나를 침공한 뒤 서방의 우크라이나 군사 지원에 밀려 고전하다가 전열 재정비에 성공해 점령지 확대를 위한 봄철 대공세를 준비하고 있다

안보 전문가들은 푸틴 대통령이 올해 11월 미국 대선에서 고립주의 성향의 트럼프 전 대통령이 승리해 우크라이나에 사실상 손을 떼기를 바라는 것으로 관측한다.

번스 국장의 이날 발언은 공화당 소속 마이크 존슨 하원의장이 우크라이나에 대한 610억 달러규모의 지원안을 표결에 부치겠다고 밝힌 가운데 나왔다.

연합뉴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