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한국

단순노무·서비스종사자·판매원 등 28만명↓…취약계층 직격탄

Print Friendly, PDF & Email
임시·일용직 24만명 감소…”서비스업·제조업 부진 등 영향”

고용 상황이 악화한 가운데 단순노무 종사자나 판매원 등 상대적으로 취약한 일자리에 취업한 이들이 급감한 것으로 파악됐다.

통계청이 12일 발표한 고용 동향을 보면 지난달 서비스·판매 종사자, 기계조작·조립·단순노무 종사자 등 직업군의 취업자는 작년 8월보다 28만4천 명 감소했다.

직업군을 조금 더 세분하면 서비스 종사자 2만9천 명, 판매 종사자 8만4천 명, 장치·기계 조작 및 조립 종사자 12만 명, 단순노무 종사자 5만 명 규모로 각각 취업자가 줄었다.

세종시의 아파트 밀집 지역에서 노인들이 잡초 제거작업을 하고 있다.
<연합뉴스>

Categories: 4. 한국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