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 연예/문화

MBC TV 파업 장기화로 뉴스 녹화방송

Print Friendly, PDF & Email

MBC TV가 파업 장기화의 여파로 아침·저녁뉴스를 녹화방송으로 전환했다.

27일 전국언론노조 MBC본부에 따르면 MBC는 아침뉴스인 ‘뉴스투데이’와 저녁뉴스인 ‘이브닝뉴스’를 이날 오후부터 사전 녹화해 방송한다.

방송시간도 줄었다. ‘이브닝뉴스’는 원래 오후 5시부터 40분간 방송했지만 이날은 5시부터 20여분만 방송했다. ‘뉴스투데이’는 오전 6시부터 7시 20분까지 1시간 20분 방송했지만 28일부터는 7시부터 20분간만 방송한다.

[전국언론노조 MBC본부 관계자 제공]

노조 관계자로부터 받은 회사 공지문을 보면 ‘뉴스 없는 완제품으로 작업 후 편성국으로 납품’, ‘스트레이트 뉴스가 없으므로 리드 멘트 겸 아침 신문 보기로 시작’, ‘날씨와 교통정보는 제작 불가’ 등의 내용이 적혀있다.

노조 관계자는 “사상 초유의 녹화 뉴스”라며 “이해가 안 가는 조치”라고 비판했다.

회사는 이에 대해 “말씀드릴 수 있는 게 없다”며 관련 입장을 내놓지 않았다.

<연합뉴스>

Categories: 5. 연예/문화, 뉴스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