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스

16일(금) 주요뉴스

Print Friendly, PDF & Email

▶ LA 동쪽 리알토 지역 10번 프리웨이에서 다중 충돌사고가 발생해 최소 5명이 숨졌습니다. 이 시간현재 프리웨이 차량통행이 통제되고 있습니다.

▶ 캘리포니아주에 다시 가뭄 우려가 제기되면서 물낭비 주민에게 벌금을 부과하는 등의 영구적인 강제 절수령이 추진 되고 있습니다.

 

▶ 연방 이민 세관국이 지난 닷새동안 엘에이 일원에서 불체자 단속을 벌여 212명을 체포했습니다. 업소 122곳에는 불체자 직원 고용여부를 확인하기 위한 수색을 통보했습니다.

▷ 메트로 퍼플라인 연장공사로 타운 웨스턴과 맨하튼 사이 윌셔길이 열흘 간 전면 차단됩니다. 공사는 오늘 밤 9시부터 26일 월요일 아침 6시까지 계속 됩니다.

—–(시그널)—–

 

▶ 한국 스켈레톤의 윤성빈 선수가 코스 신기록을 세우며 아시아 썰매 역사상 처음으로 올림픽 금메달을 획득했습니다.
▷ 한국 대표팀의 본격적인 금메달 사냥이 시작됩니다. 쇼트트랙 여자 1500미터 남자 1000미터 경기가 내일 새벽부터 이어집니다. 남자 대표팀의 임효준 선수의 2관왕 여부에 관심이 쏠리고 있습니다.

▶ 올림픽 데뷔전에서 좋은 인상을 심었던 남자 아이스하키 대표팀이 오늘 스위스를 상대합니다.
▷ 미국의 스키여제 린지본이 알파인 스키 슈퍼대회전에 첫 출전합니다. 경기가 열리는 강원도 정선은 린지본의 할아버지가 한국전쟁에 참전해 지켰던 곳으로 알려져 의미를 더하고 있습니다.

—PAUSE—

 

▷ 오늘 설을 맞아 LA 한인회에서 설날 행사가 열렸습니다.  LA 시의회도 설 기념 행사를 가졌고, 부에나팍의 더 소스 몰에서는 이번 일요일 풍성한 설 행사가 개최됩니다.

▷ 트럼프 대통령이 자신이 추진하고 있는 이민 법안이 상원에서 부결되자,  다카는 민주당에 의해 버려졌다며 민주당을 향해 맹비난을 퍼부었습니다.

 

▶ 플로리다 고교 총기 참극은 당국의 안일함으로 인해 막을 수 있었던 사건을 방치했다는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총격범 지인이 지난 달 총격범의 범행계획을 FBI에 제보했지만 묵살한 것으로 드러났습니다.
▷ 플로리다의 어머니들이 총기규제 강화를 위해 소매를 걷어부쳤습니다. 시민단체 회원 40여명이 주의회를 방문해 총기규제 강화를 요구하는 5천여명의 서명이 담긴 청원서를 전달했습니다.

 

▶ 지난 2016년 미국 대통령 선거에 개입한 혐의로 러시아 인사들과 기관 들이 무더기 기소됐습니다. 푸틴 대통령의 측근인사 등이 포함돼 있습니다.

*****멕시코 남부에서 규모 7.2의 강진이 발생했습니다. 멕시코에서는 지난해 두 차례 강진이 일어나 수백 명이 사망하는 참사가 벌어졌습니다.

 

▶ 오늘 뉴욕증시는 러시아 스캔들이 재 부각된 가운데 혼조세로 마감했습니다.
▷ LA 지역 내일 맑겠습니다. 내일 낮 최고 기온은 75도로 예보되고 있습니다.

Categories: 뉴스, 종합/사회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