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시간 뉴스 Briefing

연방법원..롱비치시 위험수당 4달러 지급조례안 중지요청 기각

연방 법원이 오늘 (어제) 대형 그로서리 마켓 직원들에게 한시적으로 시간당 4달러의 위험수당을 추가로 지급하자는 롱비치시의 조례안 시행을 금지시켜달라는 가주 식품상 협회측의 요청을 기각했습니다. 오티스 라이트 판사는 오늘 (어제) 판결문에서, 위험수당 지급 시행 중단을 정당화할수 있는 근거를 제시하지 못했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가주 식푹상 협회는 지난달 롱비치시가 수퍼마켓 직원들에게 시간당 4달러의 위험수당을 ...
더 보기
엘에이 통합 교육구 교직원들에게 40 퍼센트의 백신접종분 제공된다

엘에이 통합 교육구 교직원들에게 40 퍼센트의 백신접종분 제공된다

(사진 로이터) 엘에이 카운티내 교직원들에게 제공되는 40 퍼센트의 백신접종분이 엘에이 통합 교육구에 배당됩니다. 40퍼센트의 접종분은 상대적으로 큰 포션이지만, 4월초에 엘에이 통합교육구내 초등학교들이 대면 수업을 재개토록 하기에는 부족한 숫잡니다 엘에이 카운티내 교육구에는 일주일당 만 개의 접종분이 배정됩니다. 엘에이 통합 교욱구는 대면수업 재개 목표일을 4월9일로 잡고 있습니다. 이  은 기자 ...

교육수준 높을수록 코로나 백신 접종율 높아

고등교육을 받은 주민일수록 코로나 백신접종율이 높고 백신의 안전성과 효과를 믿는것으로 조사됐습니다 USC 대학이 공개한 연구결과에 따르면, 이미 코로나 백신접종을 받았거나 받을 예정이라고 답한 응답자중 76퍼센트가 최소 학사학위를 지닌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코로나 백신접종을 받으려는 성향은 교육수준과 밀접한 관계가 있는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연구팀에 따르면 코로나 팬더믹 초기에는 백신접종에 대한 주민들의 태도는 인종이나 민족성에 좌우하고 ...
"총까지 사야 하나, 진짜 무섭다"… 증오범죄에 한인들 불안

“총까지 사야 하나, 진짜 무섭다”… 증오범죄에 한인들 불안

(트위터 캡쳐) 한인을 비롯한 아시아계를 겨냥한 증오 범죄가 확산하면서 한인 사회의 불안감과 걱정이 커지고 있다. 지난달 말 샌프란시스코에서 아시아계 노인이 '묻지 마' 공격으로 사망한 데 이어 이달 중순 뉴욕에서는 아시아계 여성 3명이 길거리에서 폭행을 당했다. 급기야 한인 최대 거주지역인 로스앤젤레스(LA)에서도 지난 16일 한인 2세 20대 남성이 인종차별적 발언과 함께 살해 ...
에릭 가세티 엘에시 시장,  2달내에 모든 주민들 백신 접종대상에 포함

에릭 가세티 엘에시 시장, 2달내에 모든 주민들 백신 접종대상에 포함

(사진 로이터) 에릭 가세티 엘에이 시장이 앞으로 2 달안에 엘에이 주민 모두가 백신 접종을 받을수 있게 될것이라고 밝혔습니다 . 에릭 가세티 시장의 이 같은 발언은 전국민을 위한 충분한 양의 백신접종분이 확보된다는 데에서 나온 것 입니다. 가세티 시장은 지난주부터 카운티내 코로나 감염율은 19 퍼센트 감소했으며 코로나 입원환자율은 28 퍼센트 감소했다고 밝혔습니다 ...
남가주에 또  산타아나 바람 ..

남가주에 또 산타아나 바람 ..

남가주에 또다시 산타아나 강풍이 찾아왔습니다. 기상청에 따르면 어제 (24일) 밤 부터 엘에이 카운티 해안과 벨리지역에는 시간당 55마일의 강풍이 발생했으며 산간지역의 강풍은 시간당 75마일에 달합니다. 이로 인해 인랜드 엠파이어를 비롯한 남가주 일부지역에는 오늘 하루동안 강풍주의보가 발효되있습니다. 강풍으로 인해 오늘 오전에 폰타나 지역에서 대형 트럭이 15번 프리웨이에서 프리웨이 210 번으로 갈아타면서, 뒤집히는 ...
취약주민  백신접종 예약 가능한 "스페셜 코드" 부유층 재택근무자들에게 유포되..

취약주민 백신접종 예약 가능한 “스페셜 코드” 부유층 재택근무자들에게 유포되..

(사진 로이터) 소수인종 커뮤니티의 백신접종을 위한 스페셜 코드가 타인에게 유포된것으로 드러났습니다. 연방정부와 가주는 소수인종의 백신접종률이 백인들에 비해 현저히 낮은 점을 해소하기 위해  칼 스테이트 엘에이와 오클랜드 콜로세움 두 곳의 접종소에서  코로나 19 감염에 취약한 소수계 커뮤니티 주민들의 백신접종을 실시하고 있습니다 취약 커뮤니티는 백신접종 예약을 허용하는 스폐셜 코드를 이용해 주정부가 운영하는 ...
USC에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집단감염 사례 발생

USC에 영국발 변이 바이러스 집단감염 사례 발생

USC 에서 영국발 변종 코로나 바이러스 집단감염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당국은 USC 에서 4개의 집단감염 사례들이 발생했는데 이중 2개가 영국발 변종 코로나 바이러스 B.1.1.7 로 확인되었다고 밝혔습니다. 카운티 보건당국의 바바라 페러국장은 24일 현재 나머지 두 건의 집단감염도 B.1.1.7 과 연관되어 있는지 조사중이라고 전했습니다. 페러국장은 감염자들은 격리상태이며 가까이 접촉한 사람들도 자가격리 ...

LA시 ,,시공무원에 최대 6주까지 전액 유급 가족 병가 준다

엘에이 시의회가 오는 2025년 6월 30일까지 시 공무원에 최대 6주까지 유급 가족 병가를 제공하는 조례안을 오늘 (어제) 만장일치로 통과시켰습니다. 조례안에 따르면, 엘에이 시내 민간인 공무원들은 최대 6주까지 100퍼센트 유급 가족 병가를 제공받게 되는데, 가족 병가는 임신이나 신생아 육아, 입양아와 포스터 차일드를 돌보는데 사용할수 있습니다 엘에이 경찰국이나 수도 전력국 직원은 이번 ...
엘에이, 오렌지 카운티 오는 26일부터 야외 스포츠 허용

엘에이, 오렌지 카운티 오는 26일부터 야외 스포츠 허용

금요일부터 엘에이 카운티와 오렌지 카운티에서 야외스포츠가 허용되어 고등학교 스포츠 팀에 청신호가 켜졌습니다. 어제 (23일) 가주보건당국은 일일 주민 만 명당 감염율이 14명 이하인 카운티의 경우 오는 26일 부터는 야외 스포츠가 허용된다고 밝혔습니다. 23일 기준 주민 만 명당 12.3명의 감염자가 발생한 엘에이 카운티와  11.9명의 감염자가 발생한 오렌지 카운티는 야외스포츠가 가능해졌습니다. 이제는 각 ...

우즈, 약속 맞추려 내리막 곡선구간 과속?…”조급해 보였다”

골프 황제' 타이거 우즈가 자동차 전복사고로 다리를 심하게 다친 가운데 사고 원인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우즈는 23일(현지시간) 오전 7시 12분께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LA) 카운티의 내리막길 도로에서 사고를 당했다. 우즈는 과거 약물 복용 상태에서 교통사고를 낸 전력이 있고, 길에 주차해둔 차에서 잠을 자다 음주 운전이 의심돼 경찰에 체포된 적도 있어 이번에도 약물 ...

FDA “존슨앤드존슨 백신, 안전하고 효과적”…승인 임박

식품의약국(FDA)은 24일(현지시간) 존슨앤드존슨(J&J)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의 예방효과와 안전성을 인정했다. 이에 따라 J&J 백신은 화이자-바이오엔테크, 모더나에 이어 미국에서 세 번째로 긴급사용 승인을 받게 될 전망이다. 뉴욕타임스(NYT)와 월스트리트저널(WSJ) 등에 따르면 FDA는 J&J 백신에 대한 분석 결과 "좋은 안전성을 갖고 있다"고 평가했다. J&J이 미국과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 4만4천여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3상 임상시험 결과 미국에서는 ...
차바이오텍, 미주에 바이럴벡터 생산시설 구축

차바이오텍, 미주에 바이럴벡터 생산시설 구축

차바이오텍이 미국 자회사인 '마티카 바이오테크놀로지'는 23일 cGMP 시설 기공식을 개최했습니다. cGMP 는 "커런트 굳 매뉴팩쳐링 프랙티스"로 미국 FDA가 인정하는 의약품 품질관리 기준으로 선진 GMP입니다. 텍사스 칼리지 스테이션 시에 위치한 생산시설 부지에서 개최된 23일 기공식에는 칼 무니 칼리지 스테이션 시장, 매트 프로차스카 브라조스 밸리 경제 개발 조합 대표등 지역사회와 제약, 바이오 ...
엘에이 카운티 수퍼바이저 위원회 직할지내 그로서리 매장의 영웅수당 지급 긴급조례안 승인

엘에이 카운티 수퍼바이저 위원회 직할지내 그로서리 매장의 영웅수당 지급 긴급조례안 승인

(사진 로이터) 엘에이 카운티 수퍼바이저 위원회가 23일 카운티 직할지내 그로서리, 대형약국 매장 종업원들의 영웅수당 지급 긴급 조례안을 통과 시켰습니다. 이로써 전국적으로 최소 3백명의 직원들을 두고 있거나 한 매장당 열 명 이상의 직원들을 두고 있는 그로서리 매장은 앞으로 120일간 기존시급의 5 달러를 추가로 지급해야 합니다. 힐다 솔리스 카운티 수퍼바이져 위원장은 그로서리와 ...
오렌지 카운티 , 레드티어 진입  가까워져

오렌지 카운티 , 레드티어 진입 가까워져

(사진 로이터) 오렌지 카운티가 코로나 감염율이 낮아지면서 퍼플티어에서 레드티어로의 전환에 근접하면서 비즈니스 영업 규제가 한층 완화될 전망입니다. 레드티어로 전환하게 되면 식당의 실내영업과 극장, 피트니스 실내영업이 모두 가능해집니다. 카운티내 양성판정율은 22일 기준 5.4 퍼센트로 지난주의 7.8 퍼센트에 비해 낮아졌으며 한 주 평균 주민 십만명당 코로나 감염자도 20.7명에서 11.9명으로 조정되었습니다. 레드티어로 전환되기 ...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