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 연예/문화

‘YG 신인’ 베이비몬스터, ‘BATTER UP’ 유튜브 MV 차트 1위..무서운 독주

Print Friendly, PDF & Email
YG 신인 걸 그룹 베이비몬스터(루카 파리타 아사 라미 로라 치키타)가 데뷔곡 ‘BATTER UP’으로 사흘 연속 유튜브 차트 왕좌를 지키고 있다.
30일(한국시간) 유튜브가 발표한 최신 차트(28일 기준)에 따르면 베이비몬스터의 ‘BATTER UP’은 글로벌 유튜브 일간 인기 뮤직비디오 차트 1위에 올랐다. 지난 27일 발매 직후 이 부문 정상을 차지한 뒤 3일째 독주를 펼치고 있는 것.
실제 ‘BATTER UP’ 뮤직비디오는 공개 직후 유튜브 월드와이드 트렌딩 1위로 직행한 후 ’24시간 내 가장 많이 본 동영상’ 1위에 등극했다. 현재 조회수 4384만 뷰를 훌쩍 넘어선 가운데 빠른 속도로 5000만 뷰 돌파를 눈앞에 두고 있다.
베이비몬스터의 존재감은 유튜브뿐 아닌 각종 객관적 지표에서도 확인되고 있다. 뮤직비디오는 일본 라인뮤직, 중국 QQ뮤직 등 현지 최대 음악 스트리밍 사이트의 MV 차트 정상을 꿰찼다. 음원 역시 아이튠즈 누적 21개국 송 차트 1위 석권을 비롯 QQ뮤직 ‘음악 지수 차트’, ‘상승 일간 차트’ 등의 정상에 이름을 올렸다.
이러한 관심 속 YG는 ‘BATTER UP’ 뮤직비디오 촬영 비하인드를 30일 오후 6시 최초 공개한다. 영상은 이날 첫 번째 에피소드를 시작으로 연달아 사흘에 걸쳐 베이비몬스터 공식 유튜브 채널을 통해 베일을 벗을 예정이다.
YG 측은 “‘BATTER UP’에서 풍겼던 베이비몬스터의 강렬한 아우라와는 또 다른 매력을 만날 수 있을 것”이라며 “이들의 첫 번째 뮤직비디오 촬영이었던 만큼 카메라 앵글 밖 그 풋풋함과 설렘 가득한 현장을 함께 느껴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베이비몬스터는 YG가 블랙핑크 이후 7년 만에 발표하는 신인 걸그룹이다.
[스타뉴스]

Categories: 5. 연예/문화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