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국

associate_pic

여성 언론인·정치인, 30초에 한 개씩 ‘악성트윗’ 받아

유색 인종일 경우 모욕 트윗 받을 확률 더욱 높아 앰네스티 "트위터에 문제 제기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아" 영국과 미국의 여성 언론인과 정치인들이 30초에 한 개 꼴로 악성 트윗을 받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국제 앰네스티는 18일 영국과 미국 국적의 778명의 여성 언론인과 정치인이 지난 1년동안 받은 트위터 28만8000개를 분석한 결과를 발표했다. 세계적인 인공지능 ...
더 보기
associate_pic

상원 세출위원장 “의회, 2월 기한 단기 예산안 검토”

예산안 통과 안되면 22일 0시부터 셧다운 【워싱턴=AP/뉴시스】미국 공화당 소속인 리처스 셸비(앨라배마) 상원 세출위원장은 18일(현지시간) 의회가 내년 2월 종료되는 단기 예산안을 마련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밝혔다. 사진은 셸비 위원장이 지난 4일 의회에서 기자들의 질문에 답하는 모습. 2018.12.19 미국 연방의회가 내년 2월 종료되는 단기 예산안을 마련하는 방안을 검토하고 있다고 공화당 소속인 리처스 ...

국무부 “미국의 목표는 완전한 북한 비핵화”

"김정은 위원장 싱가포르 약속 지킬 것으로 확신" 북한과 미국 사이에 여전히 의사소통이 이뤄지고 있으며 미국의 목표는 여전히 싱가포르에서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이 약속한 최종적이고 완전한, 검증된 북한의 비핵화를 달성하는 것이라고 미 국무부가 18일 밝혔다. 로버트 팔라디노 국무부 부대변인은 이날 브리핑에서 이같이 밝히고 "싱가포르 정상회담에서 트럼프 미 대통령과 김정은 위원장이 미국-북한 지도자 ...
associate_pic

‘플라스틱 수거’ 바다 청소기, 태평양 청소 실패

【앨러메다 ( 미 캘리포니아주)= AP/뉴시스】태평양 플라스틱 쓰레기를 없애기 위해 새로 발명된 수거장치가 지난 8월 27일 샌프란시스코 인근 앨러메다 항구에서 시운전을 하고 있다.  기술진은 이 장치를 하와이 부근 태평양 쓰레기 섬으로 파견하고, 성공할 경우 2020년까지 이 섬의 절반을 없앨 수 있다고 말하고 있다. 2018.09.09 태평양 플라스틱 오염을 방지하기 위해 쓰레기를 수거하겠다며 ...

“아들 만날수 있다”…예멘 엄마, 미 입국 허가

여론 들끓자 여행금지 면제 비자 나와…19일 도착 도널드 트럼프 행정부의 반(反)이민 정책으로 죽음을 앞둔 2살배기 아들을 만날 수 없었던 예멘인 어머니가 정부로부터 허가를 받아 미국에 들어올 수 있게 됐다. 18일 워싱턴포스트(WP)에 의하면 캘리포니아주 새크라멘토의 미국-이슬람교류협의회(CAIR)는 트위터를 통해 예멘 어머니 샤이마가 여행금지 면제 비자를 받았다며 최대한 빠른 입국을 준비하고 있다고 밝혔다 ...

美국무부 “北제재회피 점점 어렵고 비싸져…압박 강화”

미 국무부는 북한의 불법 유류환적 등 제재회피 행위를 막기 위한 압박을 강화하고 있다고 밝혔다. 미국의소리(VOA)는 18일 미 국무부 관계자를 인용, "지금까지 노력한 결과 제재 회피에 이용된 (북한) 선박 3척이 운항을 못하게 됐고, 다른 몇몇 선박들도 그렇게 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했다. 이 관계자는 "미국은 역내 및 전세계 동맹국, 파트너들과 함께 북한의 ...
associate_pic

쿠슈너, 초당적 형법 개정에 ‘일등 공신’..찬사 받아

트럼프 시대 최고의 입법 승리로 평가 【예루살렘=AP/뉴시스】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장녀 이방카 트럼프가 14일 남편 제러드 쿠슈너 백악관 선임고문과 함께 예루살렘 주재 미국 대사관 개관식에 참석했다. 2018.04.14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의 사위이자 백악관 선임고문인 재러드 쿠슈너가 이 번주에 의회에서 초당적으로 통과된 형법 개혁안을 주도한 동로로 트럼프 시대 최초의 성공을 이끌었다는 ...
므누신, “중국과 1월 무역회담”…3월1일까지 협상 매듭 노력

므누신, “중국과 1월 무역회담”…3월1일까지 협상 매듭 노력

“1월 회동은 합의사랑 문서화 위한 자리” 스티브 므누신 재무장관[AP=연합뉴스] 스티브 므누신 재무장관이 18일 미국과 중국 두 나라는 무역전쟁 '90일 휴전' 시한인 내년 3월1일까지 협정문을 완성하기 위해 애쓰고 있으며 내년 1월 중국측과 회담을 가질 계획"이라고 밝혔다. 지난 1일 아르헨티나에서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과 시진핑(習近平) 중국 국가주석의 정상회담 이후 진행된 무역협상의 중간점검 및 ...
국제유가,셰일오일 부담에 또 급락…WTI 7.3%↓

국제유가,셰일오일 부담에 또 급락…WTI 7.3%↓

미국·러시아 원유생산 증가세…WTI 두달새 40% ‘뚝’ [AP=연합뉴스] 국제유가는 18일 급락세를 이어갔다. 이날 뉴욕상업거래소(NYMEX)에서 내년 1월 인도분 서부 텍사스산 원유(WTI)는 전날보다 배럴당 3.64달러(7.3%) 내린 46.24달러에 거래를 마쳤다. 3년여만의 최대 낙폭을 기록하면서 지난해 8월 말 이후로 16개월 만의 최저치로 내려앉았다. 전날 50달러 선이 붕괴한 이후에도 반등 모멘텀을 찾지 못한 것이다. 지난 10월 ...
트럼프 2년 연속 다보스포럼 참석한다… ‘보호무역’ 다시 시험대

트럼프 2년 연속 다보스포럼 참석한다… ‘보호무역’ 다시 시험대

‘세계화 주창’ 무대서 또 충돌하나…메시지 주목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AP=연합뉴스]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내년 1월 22일부터 25일까지 스위스 다보스에서 열리는 세계경제포럼(WEF) 연차총회(다보스포럼)에 참석한다.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으로, 어떤 메시지를 던질지 주목된다. 세라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은 18일 브리핑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다보스 포럼에 지난해 때처럼 참석할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을 수행해 다보스포럼에 참석하는 ...
대학생 학자금 융자액 1조4650억달러 사상최고

대학생 학자금 융자액 1조4650억달러 사상최고

2009년 당시 보다 2배 이상 증가 10만달러 이상 대출자는 약 270만명 대규모 실업사태시 정부 예산에 큰 타격 미국 대학생의 금융 대출금액이 총 1조4650억달러(약 1653조9850억원)으로 사상 최대치를 기록했다고 17일 블룸버그가 보도했다. 글로벌 금융위기 직후인 2009년 6750억달러와 비교해 두 배 이상으로 증가한 액수다.국제금융연구원의 폴 델라 가르디아 이코노미스트는 "미국의 경우 교육부가 학생 대출의 ...
31개 민권단체, 저커버그·샌드버그에 “페이스북에서 물러나라”

31개 민권단체, 저커버그·샌드버그에 “페이스북에서 물러나라”

“증오와 편견 생산하는 페이스북에 깊이 실망” 31개 민권 단체가 17일 마크 저커버그 페이스북 최고경영자(CEO)와 셰릴 샌드버그 최고운영책임자(COO)에게 ‘지금은 변화가 필요한 중요한 시기’라며 최근 계속되고 있는 스캔들에 대한 책임을 지고 자리에서 물러날 것을 요구했다. 민권단체들은 저커버그에게 보낸 서신에서 “사회 약자와 민권 단체에 대한 증오와 편견을 생산하는 페이스북에 깊은 실망감을 표현한다”며 “대중들은 ...
associate_pic

샌더스 “백악관, 셧다운 피하려 의회와 기꺼이 협력”

장벽 건설비용 5조6475억원 얻어낼 다른 방법 있다 백악관은 부분적인 정부 폐쇄(셧다운)를 피하기 위해 의회와 기꺼이 협력할 것이라고 세라 허커비 샌더스 백악관 대변인이 18일 말했다.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이 오래전 약속했던 미국과 멕시코 국경에의 장벽 건설을 위해 50억 달러(5조6475억원)의 자금을 요청했다. 그러나 민주당은 국경 치안에 16억 달러(1조8072억원) 이상을 지급할 수 없다며 트럼프의 ...
트럼프 재단, 뉴욕 검찰총장과 재단 해산 합의

트럼프 재단, 뉴욕 검찰총장과 재단 해산 합의

재단의 남은 자산은 비영리단체들에 분배 【AP/뉴시스】지난 5월15일 뉴욕에서 바버라 언더우드 뉴욕주 검찰총장이 뉴욕주 의회 지도자들의 질문에 대답하고 있다. 언더우드 총장은 18일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의 자선단체인 트럼프 재단과 재단을 해산하고 남은 자산을 다른 비영리단체들에 분배하기로 합의했다. 뉴욕주 검찰은 재단 운영을 둘러싸고 트럼프 재단과 법적 분쟁을 빚어 왔다. 뉴욕 검찰과 법적 분쟁을 ...
교황청, 각국 주교회의의장에 “아동 성학대 피해자 우선 만나라”

교황청, 각국 주교회의의장에 “아동 성학대 피해자 우선 만나라”

내년 2월 바티칸서 ‘아동 성학대 대책’ 주교대표단 회의 “이 문제에 적절히 대응 못하면 교회 신뢰에 위기” [AP=연합뉴스] 가톨릭 성직자들에 의한 아동 성학대 문제에 대한 대책을 강구하는 전 세계 주교 대표단의 회의가 내년 2월 바티칸과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리는 가운데, 교황청이 각국 가톨릭 지도자들에게 회의에 앞서 피해자들을 먼저 만나고 올 것을 촉구했다 ...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