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 미국/국제

노바백스, 미국내 코로나 백신 3상시험 또 미뤄 “몇주 후 가능”

Print Friendly, PDF & Email

영국선 이미 진행중…내년 1분기에 중간 데이터 발표 전망

미국 제약업체 노바백스가 자사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의 미국 내 3상 임상시험을 또다시 연기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9일 보도했다.

노바백스는 당초 지난달 중순에 미국 내 임상시험에 착수할 계획을 밝혔다가 백신 생산 확대 문제로 이미 한 차례 연기한 바 있다. 이번에 두 번째로 시험을 미룬 것이다.

노바백스는 몇 주 후에 미국 내 임상시험에 돌입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 업체는 영국에선 이미 지난 9월부터 참가자 약 1만5천 명을 대상으로 3상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다. 이르면 내년 1분기에 영국 임상시험 데이터의 중간 분석 결과를 내놓을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영국 임상시험 참가자 중에선 65세 이상 비율이 25%가 넘고, 2개 이상의 기저질환을 동시에 앓고 있는 참가자 비율도 높다고 로이터는 전했다.

노바백스는 현재 남아프리카공화국에서도 참가자 4천400여 명을 대상으로 2상 임상시험을 진행 중이다.

<연합뉴스>

Categories: 3. 미국/국제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