4. 한국

강경화, 국무부 크라크 경제차관·스틸웰 차관보 접견

Print Friendly, PDF & Email

강경화 “한미 경제적 유대 확대”… 크라크 “한국은 오랫동안 최고의 동맹”

(서울=연합뉴스) 강경화 외교부 장관이 6일 오전(한국시간) 서울 종로구 도렴동 청사에서 키이스 크라크 국무부 경제차관(왼쪽 두번째), 데이비드 스틸웰 국무부 동아시아·태평양 담당 차관보(오른쪽), 해리 해리스 주한 미국대사(왼쪽)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19.11.6

강경화 외교부 장관은 6일 오전(이하 한국시간기준) 서울 도렴동 외교부 청사에서 미 국무부의 키이스 크라크 경제차관과 데이비드 스틸웰 동아태 차관보를 함께 접견했다.

크라크 차관과 스틸웰 차관보는 태국 방콕에서 열린 동아시아정상회의에 참석한 뒤 전날 방한했다.

강 장관은 먼저 크라크 차관에게 “무역과 투자 분야를 중심으로 (한미간) 경제적 유대가 확대되고 있는 시점에 방문했는데, 한미 고위급 경제협의회를 통해 (경제적 유대를) 더욱 확대하기 위한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이에 크라크 차관은 “이를(한미 경제적 유대를) 다음 단계로 끌어올리게 돼 매우 흥분된다”면서 “당신들은 오랫동안 최고의 파트너이자 동맹이었다”고 밝혔다.

강 장관은 이어 스틸웰 차관보에게 한미가 지난 2일 미국 인도·태평양전략과 한국의 신남방정책 간 협력 동향을 망라한 ‘설명서'(Fact Sheet)를 마련한 것에 대해 “중요한 결과물”이라며 “매우 좋은 길잡이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스틸웰 차관보는 “동의한다”면서 “우리가 거의 독립적으로 같은 결론에 이르렀다는 사실은 동맹의 세계관에 대해 많은 것을 말해준다”고 밝혔다.

크라크 차관은 강 장관 예방에 이어 이태호 외교부 2차관과 4차 한미 고위급 경제협의회를 진행했다. 스틸웰 차관보는 조세영 외교부 1차관을 예방하고 한미동맹 강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연합뉴스>

Categories: 4. 한국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