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로컬/캘리포니아

뉴섬,, 오클랜드 범죄자 처벌 강화위해 주검찰 동원

Print Friendly, PDF & Email

북가주 오클랜드의 치안악화로 지역 정치인들에게 민심이 등을 돌리면서, 개빈 뉴섬 주지사가 지역 범죄자 처벌을 강화하기 위해 가주 검찰을 동원하기로 했습니다

보도국 뉴스룸입니다
—————————————————————————————————-
최근 북가주 오클랜드에 강절도와 폭력 범죄가 기승을 부리자 ,개빈 뉴섬 주지사와 이 지역을 관할하는 알라메다 카운티 의 파멜라 프라이스 검사장과 파트너쉽을 맺고, 지역 범죄자에 대한 처벌을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오클랜드 지역에서는 강절도와 폭력 범죄가 급증하면서 지역 비즈니스 업체들이 철수하면서 주민들의 신변 안전에 대한 불안감이 증폭되면서 오클랜드 시장과 알라메다 카운티 파멜라 프라이스 검사장에 대한 리콜 캠페인이 펼쳐지고 있습니다.
뉴섬 주지사는 수일전 오클랜드 지역에 강절도범 단속을 위해 가주 고속도로 순찰대 요원 120명이 긴급 투입한데 이어, 이번에는 파멜라 프라이스 검사장을 돕기 위해, 가주 검찰을 이 지역에 투입하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오클랜드 시에서는 최근 재산범죄와 폭력범죄가 급증하면서 지역 업체들이 줄줄이 철수하면서, 샌프란시스코의 전철을 밟고 있습니다
가주 검찰은 이 지역 재산범죄와 폭력범죄, 마약 관련 범죄 용의자들을 수사하고 처벌하는 것을 돕게 됩니다
치솟는 범죄로 주민들의 불만이 폭증해, 오클랜드 시장과 알라메다 카운티 검사장이 리콜위기에 놓이면서 개빈뉴섬 주지사가 지역 민주당 정치인들의 리콜위기를 막기위해 이 지역 범죄자 단속과 처벌을 위해 주정부 인력을 투입하는등 적극 나섰습니다

정 연호 기자

Categories: 2. 로컬/캘리포니아

Tagged a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