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 로컬/캘리포니아

산타모니카 프로미나드에서 총격전 벌어져 아수라장 ..인근 상점들 임시 폐쇄

Print Friendly, PDF & Email

<credit: 박종화>

오늘 ( 16일) 오전 산타모니카의  관광명소인 산타모니카 프로미나드에서  강도 한명이 장갑 수송차량을  훔치려다 수송차량의 보안 요원과  총격전이 벌어지면서, 산타모니카 프로미나드가 아수라장이 되는 소동이 벌어졌습니다

오늘( 16일)  오전 11시 15분경 산타모니카 3가와 애리조나 에비뉴 사이에서 한 남성이 칼을 휘두르며 장갑 수송차 한 대를 훔치려 시도했으며, 이를 목격한 보안 요원이  강도범을 향해  세 발의 총격을 가했습니다.

낮 12시 20분경 산타모니카 경찰 당국은 트위터를 통해  강도범을 체포했다고 밝혔습니다

용의자 신원은 아직 알려지지 않았습니다.

오늘 (16일)  사건으로 산타모니카 3가 선상  애리조나와 산타모니카 블루바드는 낮 12시까지  통행이 차단됐으며, 이 구역 몇몇 상점은 문을 닫았습니다

총격이 벌어진 당시 현장에 있던 한 목격자는 “애버크롬비  앤  피치”에서 샤핑을 하던 중  총소리가 들리자 곧바로 현장에 있던 사람들과 밀실로 피신해, 한 시간 가량 숨어있어야 했다고 긴박한 순간을 전했습니다.

사건현장은 오늘 낮 2시 통행이 재개됐습니다.

 

지금까지 산타모니카 지역 총격사건 소식 전해드렸습니다

 

이수연 기자.

 

Categories: 2. 로컬/캘리포니아

Tagged as: ,

1 reply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