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NBA 출신 린 “트럼프의 ‘중국 바이러스’ 표현은 인종 차별”

트럼프 대통령 향해 "인종 차별 그만하라" 답글 미국프로농구(NBA)에서 '린새니티' 열풍을 일으켰던 대만계 미국인 제러미 린(32)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을 '중국 바이러스'라고 부르는 것은 인종 차별이라고 주장했다. 린은 18일 자신의 소셜 미디어를 통해 "최근 확산하는 바이러스와 당신의 인종 차별에 취약한 사람들을 위로해주기를 바란다"는 글을 올렸다. 이 글은 도널드 트럼프 대통령이 자신의 트위터에 ...
더 보기
IOC 대변인 “코로나19로 어떤 해결책도 이상적이지 못해”

IOC 대변인 “코로나19로 어떤 해결책도 이상적이지 못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대유행으로 올해 여름 도쿄 올림픽을 개최하는 데 있어 이상적인 해결책이 없다고 인정했다. 18일 AFP 통신에 따르면 IOC 대변인은 "이것은 예외적인 해결책이 필요한 예외적인 상황"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IOC는 선수들에게 부정적인 영향을 최소화할 방법을 찾는 한편, 경기의 완전함과 선수들의 건강을 보호하는 데 전념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이 ...
도쿄올림픽 조직위, 26일 성화 출발식 등 ‘무관중’ 결정

도쿄올림픽 조직위, 26일 성화 출발식 등 ‘무관중’ 결정

후쿠시마·도치기·군마현 도착 축하 행사도 무관중 19일 아테네서 열리는 성화 인수식에도 일본측 불참 도쿄올림픽·패럴림픽 대회 조직위원회는 오는 26일 후쿠시마현 축구시설인 'J빌리지'에서 열리는 성화 출발식 등을 '무(無)관중' 행사로 치르기로 17일 결정했다. NHK와 교도통신에 따르면 무토 도시로(武藤敏郞) 조직위 사무총장은 이날 오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해 이런 대책을 발표했다. 성화 출발식에 이어 후쿠시마현(26~28일), ...

MLB닷컴 “선수들이 꼽은 차세대 에이스는 셰인 비버”

당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최고의 투수로 꼽히는 저스틴 벌랜더, 맥스 셔저, 클레이턴 커쇼의 뒤를 이을 차세대 에이스는 누구일까. 메이저리그 공식 사이트인 MLB닷컴은 16일 선수들이 꼽은 주인공은 바로 클리블랜드 인디언스의 우완 투수 셰인 비버(25)라고 자문자답했다. 비버는 메이저리그 선수들을 대상으로 2020년대에 누가 가장 많은 승수, 삼진, 사이영상을 따낼 것으로 예상하는지 묻는 설문에서 가장 ...
“메이저리그 개막일, 빨라도 5월 중순으로 연기”

“메이저리그 개막일, 빨라도 5월 중순으로 연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는 16일(현지시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관련한 미 질병통제예방센터(CDC)의 가이드라인에 따라 리그 개막일을 일러야 5월 중순으로 연기한다고 밝혔다. 앞서 메이저리그 사무국은 12일 성명을 내고 오는 26일로 예정됐던 MLB 2020 시즌 개막일을 최소 2주 연기한다고 밝힌 바 있다. 정규 시즌 개막에 앞선 모든 시범 경기 일정도 취소됐다. <연합뉴스> ...
일본 국민 70% “도쿄올림픽 예정대로 개최할 수 없다”

일본 국민 70% “도쿄올림픽 예정대로 개최할 수 없다”

교도통신 여론조사 결과…아베 내각 지지율은 49.7%로 상승 일본 국민의 10명 중 7명은 오는 7월 24일(이하 현지시간기준) 개막 예정인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예정대로 개최할 수 없다고 생각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교도통신은 14~16일 전국 유권자 1천32명을 대상으로 전화 여론조사를 한 결과,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예정대로 개최할 수 있느냐'는 질문에 69.9%가 "할 수 없다"고 답했다고 보도했다. 예정대로 ...
`코로나19’에 마스터스 골프대회·보스턴마라톤 연기

`코로나19’에 마스터스 골프대회·보스턴마라톤 연기

오는 4월 9일부터 시작될 예정됐던 미국프로골프(PGA)투어 시즌 첫 번째 메이저대회 마스터스 일정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연기됐다고 로이터통신을 비롯한 외신들이 13일 보도했다. 마스터스 대회를 주최하는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 골프클럽의 프레드 리들리 회장은 이날 성명을 통해 "안타깝게도 점점 커지는 코로나19 위험이 모두에게 실망스러울 이 같은 결정에 이르게 했다. 그러나 나는 이런 ...
NBA 이어 NHL·MLS·MLB도 중단…미국 프로스포츠 ‘올스톱’

NBA 이어 NHL·MLS·MLB도 중단…미국 프로스포츠 ‘올스톱’

미국프로농구(NBA)에 이어 북미아이스하키리그(NHL)와 미국프로축구(MLS)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에 리그 중단을 선언했다. NHL 사무국은 12일 홈페이지 등을 통해 시즌 중단을 선언했다. NHL은 "코로나19의 확산세와 의료 전문가들의 의견을 고려해 이사회가 시즌 중단을 의결했다"면서 "이미 확진자가 발생한 NBA와 NHL 팀들이 같은 경기장을 공유하는 사례가 많아 NHL 선수 중에서도 곧 확진자가 나올 수 있다는 ...
AOMG “박재범 오역 NO… 오르테가 법적대응 없다”

AOMG “박재범 오역 NO… 오르테가 법적대응 없다”

가수 박재범과 이종 격투기 선수 정찬성이 브라이언 오르테가의 사과를 받아들이며 추가적인 법적 대응을 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박재범, 정찬성의 소속사 AOMG는 최근 발생한 브라이언 오르테가의 폭행 사건에 대해 "이번 일은 오르테가가 지난 인터뷰 통역을 맡은 박재범에 대해 과장된 통역으로 자신과 정찬성 사이를 이간질한다는 오해를 하며 벌어진 일로, 프로 파이터가 일반인에게 폭력을 ...
일본 관방 “도쿄올림픽 예정대로 개최하기 위해 준비”

일본 관방 “도쿄올림픽 예정대로 개최하기 위해 준비”

니혼게이자이 “정부 내 예정 개최 어렵다면…1년 연기론 나와” 일본 정부가 도쿄올림픽·패럴림픽을 예정대로 개최하기 위해 준비하고 있다는 입장을 거듭 밝혔다.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菅義偉) 관방장관은 12일 오전 정례 기자회견에서 '도쿄올림픽·패럴림픽 개최 연기를 상정한 준비를 검토해 나갈 필요성이 있느냐'는 질문에 이같이 답변했다. 스가 장관은 "정부로서는 예정대로 대회 개최를 향해 국제올림픽위원회(IOC), (대회) ...
NIH, 코로나19 차단 위해 NBA에 ‘무관중 경기’ 권고

NIH, 코로나19 차단 위해 NBA에 ‘무관중 경기’ 권고

미국 국립보건원(NIH)이 11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정규 시즌에 들어간 미국프로농구(NBA) 경기를 관중 없이 진행하는 게 바람직하다고 권고했다. NIH의 앤서니 파우치 알레르기·전염병 연구소장은 이날 하원 정부감독개혁위원회에 출석해 코로나19와 NBA 경기의 연관성을 묻는 의원의 질문에 이같이 답변했다. 파우치 소장은 "우리는 (스포츠 경기장에) 대규모 관중이 모이지 않는 상황을 권고한다"며 "대규모 ...
커리, 4개월 만에 복귀전서 23점…팀은 토론토에 패배

커리, 4개월 만에 복귀전서 23점…팀은 토론토에 패배

미국프로농구(NBA) 골든스테이트 워리어스의 핵심 전력 스테픈 커리(32·190㎝)가 4개월여 만에 치른 복귀전에서 23점을 넣었다. 골든스테이트는 5일 캘리포니아주 샌프란시스코의 체이스 센터에서 열린 2019-2020 NBA 정규리그 토론토 랩터스와 홈 경기에서 113-121로 졌다. 커리는 지난해 10월 말 왼손 골절상 이후 4개월간 경기에 뛰지 못하다가 이날 복귀전을 치렀다. 58경기에 결장한 뒤 홈 팬들 앞에서 코트에 ...
류현진, 마이너리거 상대로 50개 던져 7탈삼진 ‘견고한 투구’

류현진, 마이너리거 상대로 50개 던져 7탈삼진 ‘견고한 투구’

류현진(33·토론토 블루제이스)이 시범경기 대신 자체 평가전 마운드에 올라 성공적으로 자신의 두 번째 실전 등판을 치렀다. 토론토 지역지 '토론토선'의 롭 롱리 기자는 트위터에서 류현진이 4일 플로리다주 더니든의 TB볼파크에서 열린 토론토 구단의 시뮬레이션 경기에 선발 등판해 50개의 공을 던지면서 7개의 삼진을 잡았다고 전했다. 류현진은 토론토 소속 마이너리그 타자들을 4차례 연속 삼진으로 잡아낸 ...
'PGA 첫 우승' 임성재 "코로나19로 고생하는 국민에 위로되길"

‘PGA 첫 우승’ 임성재 “코로나19로 고생하는 국민에 위로되길”

49전 50기 끝에 한국인으로는 7번째로 우승 감격 미국프로골프(PGA) 투어 혼다 클래식에서 우승한 임성재(22)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고생하는 한국 국민에게 위로의 뜻을 전했다. 임성재는 1일 플로리다주 팜비치 가든스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4라운드까지 최종합계 6언더파 274타를 쳐 우승했다. PGA 투어 데뷔 후 50번째 대회에서 첫 우승의 영예를 안은 임성재는 지난 시즌 ...
솔로포 허용·위기관리는 탁월…류현진, 첫 등판 2이닝 1실점

솔로포 허용·위기관리는 탁월…류현진, 첫 등판 2이닝 1실점

토론토 유니폼 입고 처음 등판한 시범경기…홈런 허용했지만 무사사구 류현진(33)이 가장 '류현진다운 투구'로 토론토 블루제이스 이적 후 첫 등판을 소화했다. 류현진은 27일 플로리다주 더니든의 TD 볼파크에서 열린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시범경기에 선발 등판해 2이닝 동안 3안타를 내주고 1실점 했다. 삼진은 2개를 잡았고, 사사구는 한 개도 허용하지 않았다. 솔로포를 허용한 건 ...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