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오심에 성난 뉴올리언스팬들, NFL 사무국과 커미셔너 고소

오심에 성난 뉴올리언스팬들, NFL 사무국과 커미셔너 고소

구델 NFL 커미셔너에게 " LA와의 경기 결과 뒤집거나 재경기" 요구 오심에 성난 뉴올리언스 세인츠 팬들이 미국프로풋볼(NFL) 사무국과 로저 구델 NFL 커미셔너를 고소했다. 23일(한국시간)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뉴올리언스 시즌 티켓 회원인 토미 배더와 캔디스 램버트는 NFL 내셔널콘퍼런스(NFC) 챔피언십이 끝난 뒤 NFL 사무국과 구델 커미셔너를 상대로 소송을 제기했다. 뉴올리언스는 이틀 전 미국 루이지애나주 ...
더 보기
답답한 벤투 감독?

[아시안컵] ‘진땀승’ 벤투 “경기력 나빴고 쉬운 실수도 잦았다”

김진수 연장 결승골로 2-1 신승…"잘 휴식하고 다음 경기 준비" 답답한 벤투 감독? = 22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한국과 바레인의 16강전. 후반 1-1 상황에서 벤투 감독이 경기를 지켜보고 있다. "이전 경기들보다 경기력이 나빴습니다."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이 약체로 평가되는 바레인과 연장 승부 끝에 진땀승을 거둔 ...
한국 8강 진출

[아시안컵] 벤투호, 측면 돌파+교체 카드로 바레인 꺾었다

부정확한 크로스에 고전…세컨드볼 처리도 문제  교체 멤버 김진수·이승우·주세종이 분위기 반전에 앞장 한국 8강 진출 22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한국과 바레인의 16강 연장전.골을 성공한 김진수가 환호하고 있다. 2-1 한국 승리. '크로스 정확도는 떨어졌지만 활발한 측면 돌파와 적시 교체 카드로 8강 길목의 고비를 넘겼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
김진수 연장 결승골

-아시안컵- ‘김진수 연장 결승골’ 한국, 바레인에 2-1 진땀승 거두고 8강

황희찬 선제골 이후 김진수 연장전 헤딩 추가골 '11경기 무패' 벤투호, 카타르-이라크전 승자와 8강 맞대결 김진수 연장 결승골 = 22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한국과 바레인의 16강 연장전. 골을 성공시킨 김진수가 동료들과 환호하고 있다. 축구 대표팀이 바레인에 연장 접전 끝에 신승을 거두고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에 진출했다 ...
associate_pic

무실점 수비진, 바레인전도 부탁해

【두바이(아랍에미리트)=뉴시스】김진아 기자 = 2019 AFC 아시안컵 16강전 한국과 바레인의 경기를 하루 앞둔 21일 오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막툼 빈 라시드 경기장에서 한국 축구대표팀 김민재가 몸풀기 게임을 하던 중 황인범에게 벌칙을 주고 있다. 2019 아랍에미리트(UAE) 아시안컵에서 무실점 행진 중인 한국이 바레인전에서도 철벽 방어를 준비하고 있다. 한국은 22일 오후 10시(한국시간) UAE 두바이 막툼 ...
손흥민-황의조 8강 가자

[아시안컵] ‘성용·재성’ 빠진 벤투호, 바레인전 대비 최종 전술훈련

기성용은 대표팀 하차·이재성 결장 확정…분위기 반전 노리는 벤투호 기성용은 동료와 개별 인사 후 조용히 오전에 영국으로 출국 손흥민-황의조 8강 가자 =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바레인과의 16강전을 하루 앞둔 21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손흥민과 황의조가 몸을 풀고 있다. "기성용 선배를 위해 반드시 이기자!" 벤투호 태극전사들이 바레인과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한국시간 ...
LA 램스, 17년만에 극적 수퍼보울 진출

LA 램스, 17년만에 극적 수퍼보울 진출

크게작게인쇄이메일facebooktwitter구글 미 프로풋볼(NFL) LA 램스가 연장전 끝에 뉴올리언스 세인츠를 누르고 17년만에 수퍼보울에 진출했다. 램스는 20일 뉴올리언스의 머세데스 벤츠 슈퍼돔에서 열린 내셔널 풋볼 컨퍼런스(NFC) 챔피언십에서 키커 그레그 절라인의 극적인 57야드 연장전 결승 필드골에 힘입어 세인츠를 26대23으로 꺾었다. LA 팀이 수퍼보울에 진출한 것은 35년만에 처음이다. 램스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AP] ...
박항서 매직

-아시안컵- ‘박항서 매직’ 베트남, 승부차기로 요르단 꺾고 8강행

120분 연장 혈투 1-1로 비긴 뒤 승부차기서 4-2 승리 20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알 막툼 경기장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요르단과의 16강전에서 승부차기 끝에 승리를 거둔 베트남 선수들이 환호하고 있다.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서 '페어플레이 점수'를 앞세워 극적으로 조별리그를 통과한 베트남 축구대표팀의 '박항서 매직'이 피를 말리는 승부차기를 거쳐 8강 진출로 이어졌다 ...
만취 상태로 버스 올라타 핸들 꺾는 박정태

고의 운전방해 없다던 박정태 블랙박스에 버스난동 장면 생생

술 취해 수차례 핸들 꺾어 버스 휘청…경찰 "구속영장 신청 검토" 만취 상태로 버스 올라타 핸들 꺾는 박정태[시내버스 블랙박스 영상 캡처, 부산경찰청 제공] 롯데 자이언츠 스타 야구선수 출신 박정태(50) 씨가 시내버스 기사와 시비를 벌이던 중 버스에 올라타 운전대를 마구 꺾는 등 난동을 부리는 블랙박스 동영상이 공개됐다. 당시 박씨 운행방해로 좌우로 크게 ...
잘하고 있어

[아시안컵] 벤투호, 16강 상대는 바레인…22일 두바이에서 격돌

한국, 바레인과 역대 전적에서 10승4무2패로 앞서   59년 만의 아시안컵 왕좌 탈환에 도전하는 벤투호의 16강전 상대가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 113위의 '약체' 바레인으로 확정됐다. 2019 아시아축구연매(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일정이 한국시간으로 18일 새벽 모두 마무리되면서 한국의 16강전 대진도 확정됐다. 18일 펼쳐진 F조 최종전에서 오만이 투르크메니스탄을 3-1로 물리치고 승점 3(골득실0)을 따내면서 조 3위를 차지했고, ...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

[아시안컵] ‘박항서 매직’ 베트남, 극적인 16강행…’땡큐 페어플레이 점수’

D조 3위 베트남, 3위 6개팀 가운데 4위로 '16강 막차' 베트남, 레바논과 동률…경고 적어 페어플레이 점수로 16강행 박항서 베트남 축구대표팀 감독[연합뉴스 자료사진] 베트남 축구대표팀이 '페어플레이 점수'를 앞세워 레바논을 따돌리고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에서 극적으로 16강행 '막차 탑승'에 성공했다. 베트남은 지난 17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알 아인의 하자 빈 자예드 스타디움에서 열린 대회 조별리그 D조 ...
환호하는 김민재

[아시안컵] 골 넣는 수비수 김민재, 든든한 공격 옵션됐다

환호하는 김민재 축구대표팀 중앙 수비수 김민재(전북)는 지난해 열린 2018 국제축구연맹(FIFA) 러시아월드컵을 앞두고 신태용호에서 핵심 역할을 수행했다. 중앙 수비뿐만 아니라 큰 키(190㎝)를 활용한 공격 옵션 역할을 맡았다. 당시 신태용 감독은 선수들에게 세트피스 훈련을 많이 시켰는데, 김민재는 프리킥이나 코너킥 기회에서 문전으로 쇄도해 헤딩 슛으로 연결하는 장면을 쉬지 않고 훈련했다. 그러나 불행하게도 김민재는 ...
황의조 선제골!

[아시안컵] 믿음직한 황의조, 벤투호 ‘페널티킥 징크스’ 끊었다

필리핀전 이어 이번 대회 두 번째 골 황의조 선제골!  벤투호 '특급 골잡이' 황의조(감바 오사카)가 축구 대표팀의 페널티킥 실축 행진을 멈춰 세웠다. 황의조는 17일(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의 알 나얀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최종전에서 중국을 상대로 전반 14분 페널티킥 선제골을 만들어냈다. 손흥민(토트넘)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황의조가 침착하게 오른발로 마무리해 골대 ...
선제골 기회 얻어낸 손흥민

[아시안컵] 예상 깬 전격 선발 기용…’손흥민 효과’ 봤다

공격형 미드필더로 투입해 황의조 공격 극대화-공간 창출 임무 '혹사 논란'에도 조 1위로 5일 휴식 얻어 선발 투입은 성공적 선제골 기회 얻어낸 손흥민 '손(흥민)을 쓰니 공격 활로가 뚫렸다' 파울루 벤투 한국 축구대표팀 감독은 17일(한국시간) 열린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중국과 C조 조별리그 3차전에 손흥민(토트넘)을 선발로 전격 투입하는 강수를 두며 목표했던 중국전 승리와 ...
황의조 선제골!

아시안컵- 손흥민 PK 유도에 도움까지…한국, 중국 2-0 꺾고 16강

황의조·김민재 연속골로 2-0 승리…손흥민 두 골 모두 관여 A·B·F조 3위 중 한 팀과 22일 16강 맞대결…벤투호 10경기 무패 황의조 선제골= 16일 오후(현지시간) 아랍에미리트 아부다비 알 나얀 스타디움에서 열린 한국과 중국의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 3차전에서 황의조가 패널티킥으로 득점하고 있다. 에이스 손흥민(토트넘)의 합류로 한층 강력해진 한국 축구대표팀이 중국을 완파하고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
Loadi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