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categorized

미 국무부, 중국 여행경보 ‘금지’서 ‘재고’로 한단계 낮춰

Print Friendly, PDF & Email

미국이 14일(현지시간) 중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최고등급인 ‘금지’에서 한단계 아래인 ‘재고’로 낮췄다.

미 국무부는 이날 보도자료를 내고 홍콩을 포함해 중국에 대한 여행경보를 3단계인 ‘여행재고’로 조정한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과 현지법의 임의 적용을 이유로 들었다.

미국 국민에 대한 국무부의 여행경보는 4단계로 나뉘는데 일반적 사전주의, 강화된 주의, 여행재고, 여행금지 순이다.

국무부는 “중국은 학교를 비롯한 일상적 업무를 재개했으며 중국 내의 다른 진전상황도 보고된 바 있다”고 설명했다.

국무부는 지난달 초 전 세계 국가를 상대로 발령했던 미국인의 여행금지 권고를 해제하고 국가별로 평가하겠다면서 중국은 여행금지로 그대로 놔둔 바 있다.

당시 국무부는 한국 전역에 대해서는 3단계인 여행재고로 조정해 발표했다. 당초 대구지역은 4단계인 여행금지였는데 전 세계에 대한 여행금지 권고와 해제 과정을 거치면서 3단계로 하향조정됐다.
<연합뉴스>

Categories: Uncategorized

Tagged a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