5. 연예/문화

방탄소년단, 아메리칸뮤직어워즈 수상…”한국그룹 최초”

Print Friendly, PDF & Email

방탄소년단

방탄소년단[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그룹 최초로 미국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서 수상했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방탄소년단이 9일(현지시간)  로스앤젤레스 마이크로소프트 공연장에서 열린 ‘2018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서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 상을 받았다고 밝혔다.

이 부문에는 카디 비, 아리아나 그란데, 데미 로바토, 션 멘데스 등 쟁쟁한 아티스트들이 후보로 올랐으나 방탄소년단이 수상의 영광을 안게 됐다.

영국 O2 아레나 공연 때문에 이날 시상식에 불참한 방탄소년단은 영상을 통해 소감을 전했다.

멤버들은 “페이보릿 소셜 아티스트상을 받게 돼 정말 감사하고 기쁘다”며 “현재 북미 투어를 마치고 유럽 투어를 위해 런던에 있어 참석하지 못해 아쉽다”고 말했다.

이어 “팬클럽 아미 여러분께 고맙다”며 “많은 사랑과 응원 보내주시고 특별한 상을 받을 수 있게 해주셔서 감사하다”고 인사했다.

아메리칸 뮤직어워즈는 빌보드 뮤직어워즈, 그래미 뮤직어워즈와 함께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꼽힌다.

<연합뉴스>

관련 기사 더보기

답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