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ncategorized

주말 한인타운 포함 대대적 ‘음주운전’ 단속

Print Friendly, PDF & Email

일상 재개로 위반 늘자…올림픽가 등에 검문소

LA경찰국(LAPD)이 LA 한인타운 일대를 포함하는 올림픽 경찰서 관할지역 등 곳곳에서 주말 음주 및 약물 운전(DUI) 단속을 벌인다.

LAPD에 따르면 오늘(20일) 오후 5시부터 새벽 1시까지 올림픽 경찰서와 뉴튼 경찰서 관할지역에서 DUI 순찰을 강화한다.

또 웨스트 LA에서 오후 3시부터 11시까지, 남부지부 관할에서 오후 6시부터 새벽 2시까지 DUI 순찰을 강화한다. 이에 더해 발보아 블러버드와 노드호프 스트릿 교차점에는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DUI 체크포인트를 설치힌다.

21일에도 단속이 이어지는데 일단 오후 3시부터 11시까지 노스 할리웃 지역에서 DUI 순찰을 강화한다. 그리고 알바라도블러버드와 올림픽 블러버드 교차점, 임페리얼 하이웨이와 컴튼 에비뉴 교차점에서 오후 6시부터 11시까지 각각 DUI 체크포인트가 설치된다.

LAPD는 DUI는 술 뿐 아니라 운전 능력을 저하시키는 처방 및 비처방 약물, 그리고 마리화나도 포함된다고 강조했다.

[한국일보 한형석 기자]

Categories: Uncategorized

Tagged as: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