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우표값 또 오른다 7월부터 73센트로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지난 1년 새 3번이나 인상됐던 우표 값이 7월 또다시 오를 예정이다.

연방 우정국(USPS)은 현재 68센트인 ‘포에버 우표’ 가격을 73센트로 올리기 위한 인상안을 규제당국에 제출했다. 당국의 승인을 받는다면 오는 7월부터 인상된 가격이 적용된다.

- 광고 -

73센트의 가격은 2019년 우표 가격인 50센트에 비해 36%나 상승한 수치다. USPS는 우표가격을 지난 1년 새 3번, 지난 3년 동안에는 6번이나 인상했다. 최근에는 올 1월 2센트 인상한 바 있으며, 2023년 7월에도 3센트를 인상했다.

연방 우정국은 이밖에도 국내 엽서 가격도 53센트에서 56센트로, 국제 엽서가격도 1달러 55센트에서 1달러 65센트로 인상한다는 방침이다.

[미주한국일보 – 황의경 기자]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