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NYT “네타냐후, 바이든과 통화 후 이란 보복공격 계획 철회”

이스라엘 관료 인용 보도…바이든 '반격 자제하라' 입장 전한 듯
이란도 "이스라엘 반격 없으면 새 공격 없어"…이스라엘, 전시내각 회의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지난 13일 이란의 공습 이후 이스라엘이 보복 방안을 고려했다가 베냐민 네타냐후 이스라엘 총리가 조 바이든 대통령과의 통화 직후 이를 철회했다고 뉴욕타임스(NYT)가 14일 두 이스라엘 관료를 인용해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이스라엘 전시 내각은 14일 회의를 열어 보복 공격에 나서는 방안을 포함해 이란의 공격 사태에 어떻게 대응할지를 논의할 예정이었으나, 전날 미국과 이스라엘 정상 간 통화 후 보복 공격 안건을 철회했다.

- 광고 -

이스라엘이 이란의 공격을 성공적으로 막아내 이란의 공격이 상대적으로 경미한 피해를 줬다는 점도 보복 공격 안건을 취소한 이유 중 하나라고 관료들은 전했다.

전날 이란의 공습 직후 전시 내각 일부 구성원은 이란을 상대로 보복에 나서야 한다는 의견을 낸 것으로 전해졌다.

바이든 대통령과 네타냐후 총리가 구체적으로 어떤 대화를 나눴는지는 전해지지 않았지만, 네타냐후 총리가 통화 후 보복 공격 안건을 철회한 것에 비춰볼 때 바이든 대통령은 확전을 막기 위해 반격을 자제하라는 입장을 명확히 밝힌 것으로 추정된다.

미 온라인매체 악시오스와 CNN 방송도 미 행정부 고위당국자를 인용해 양국 정상 간 통화에서 바이든 대통령이 미국은 이스라엘의 어떤 반격도 반대할 것이라는 입장을 밝혔다고 보도했다.

이들 매체 보도에 따르면 바이든 대통령은 네타냐후 총리에게 이스라엘과 미국, 역내 다른 국가들의 공동 방어 노력 덕분에 이란의 공격이 실패했다고 하면서 “당신은 이기지 않았느냐. 승리를 가져가라”고 말했다.

바이든 대통령이 미국은 이란을 겨냥한 어떤 공세 작전에도 참여하지 않고 지원도 하지 않겠다고 말하자 네타냐후 총리는 이해했다고 말했다고 고위당국자는 전했다.

CNN도 바이든 대통령이 네타냐후 총리에게 현재 미국은 이란의 공격이 대부분 실패했고, 이스라엘이 우월한 군사력을 입증했다고 평가하고 있다면서 “이스라엘이 오늘 밤을 승리로 여겨야 한다”고 말했다고 보도했다.

이스라엘이 지난 1일 시리아 주재 이란 영사관을 먼저 폭격했고, 이에 이란이 보복에 나섰으나 실제 별 피해를 주지 못했으니 이스라엘이 여기서 만족하고 반격을 자제하라는 메시지로 풀이된다.

존 커비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국가안보소통보좌관도 14일 NBC 방송 ‘미트 더 프레스’에 출연해 “바이든 대통령은 우리가 이란과의 전쟁을 원치 않으며 중동에서 긴장 고조를 바라지 않는다는 점을 분명히 했다”고 전했다.

앞서 바이든 대통령은 전날 네타냐후 총리와 통화 후 낸 성명에서 이스라엘의 안보에 대한 미국의 철통같은 공약을 재확인했다고 밝혔다.

이어 “난 네타냐후 총리에게 ‘이스라엘이 전례가 없는 공격을 방어하고 격퇴할 놀라운 역량을 입증해 이스라엘의 적들에게 그들이 이스라엘의 안보를 실질적으로 위협하지 못한다는 분명한 메시지를 보냈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한편 이란도 이스라엘이 보복 공격에 나서지 않는 한 추가 공격을 하지 않겠다는 방침을 인접국 튀르키예를 통해 시사했다.

튀르키예 소식통은 로이터통신에 이날 하칸 피단 튀르키예 외무장관과 호세인 아미르압돌라히안 이란 외무장관이 이번 공습과 관련해 통화했다고 전하며 “아미르압돌라히안 장관이 피단 장관에게 ‘이스라엘에 대한 이란의 보복 작전은 종료됐고 이란이 공격받지 않는 한 새로운 군사작전에 나서지 않을 것’이라는 취지로 답했다”고 말했다.

이날 앞서 모하마드 호세인 바게리 이란군 참모총장도 “우리는 이번 작전을 처벌의 수위까지만 수행하고자 했다”며 확전을 원치 않는다는 점을 강조했다.

NYT 보도에 따르면 이스라엘이 시리아 내 이란 영사관을 폭격한 데 따른 보복으로 이란은 전날 드론 185대, 순항미사일 36기, 지대지 미사일이 110기를 동원해 이스라엘을 공격했다.

이스라엘은 이 같은 공격에도 거의 피해를 보지 않았다는 입장이다.

다니엘 하가리 이스라엘군 수석대변인은 전날 TV 브리핑을 통해 “이란이 발사한 여러 유형의 발사체 300여기 중 99%를 요격했다”고 주장했다.

[연합뉴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