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트럼프, 전직 美 대통령 중 첫 형사재판…6주 이상 법정에 선다

‘성추문 입막음 돈’ 의혹…형사기소 4건 중 유일하게 대선前 재판 진행
검찰 “대선 위해 돈주고 입막는 수법은 중범죄”…트럼프 “선거방해”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공화당의 대선 후보인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이 지난 2016년 대선을 앞두고 성추문을 막기 위해 입막음 돈을 지급했다는 의혹과 관련한 혐의로 이번 주부터 재판정에 선다.

전직 대통령이 형사 피고인 자격으로 법정에서 배심원단 앞에 서는 것은 미국 역사상 처음 있는 일로, 재판 결과가 오는 11월 치러지는 대선 향방에 적지 않은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 광고 -

14일 NBC 방송 등 미 언론 보도를 종합하면 뉴욕 맨해튼지방법원의 후안 머천 판사는 15일 배심원 선정을 시작으로 트럼프 전 대통령이 피고인으로 서는 형사재판 일정을 개시한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지난 2016년 대선 직전 전직 성인영화 배우 스토미 대니얼스와의 과거 성관계 폭로를 막기 위해 개인 변호사 마이클 코언을 통해 입막음 돈을 지급한 뒤 그 비용과 관련된 회사 기록을 조작했다며 34개 혐의를 적용해 지난해 3월 재판에 넘겨졌다.

이 사건은 트럼프 전 대통령이 받는 형사재판 4건 중 하나다. 현재까지 11월 대선 이전에 재판 일정이 예정된 형사사건은 이 건이 유일하다.

트럼프 전 대통령 측은 이 재판을 대선 이후로 미루기 위해 총력전을 펼쳤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트럼프 전 대통령은 회사 장부 조작 혐의는 물론 대니얼스와 성관계를 했다는 것을 부인하면서 이번 사건을 정치적 동기에 기반한 민주당 세력의 ‘선거 방해’라고 주장하고 있다.

형사사건 피고인인 트럼프 전 대통령은 약 6∼8주로 예상되는 재판 일정 내내 법정에 출석해야 한다.

15일 시작되는 첫 주간에는 배심원 선정이 이뤄질 예정이다.

재판시간은 오전 9시 30분부터 오후 4시 30분까지로 예상되며, 수요일을 제외하고 주중 4회 열린다.

대선에 도전하는 트럼프 전 대통령으로선 전국을 누비며 선거 캠페인에 몰두해야 할 중요한 시점에 한두 달가량 주간 시간대를 법정에서 보내야 하는 셈이다.

공소장에 담긴 범죄사실은 트럼프 전 대통령이 혼외 성관계 발설을 막으려고 개인변호사였던 코언을 통해 대선 직전 대니얼스에게 13만달러를 지급하고, 해당 돈을 코언에게 변제하는 과정에 회사 장부에 법률 자문료로 위장했다는 게 핵심이다.

트럼프 전 대통령을 기소한 앨빈 브래그 맨해튼지방검사장은 재판 과정에 트럼프 전 대통령이 다른 범죄를 숨기고 속이려는 의도로 기업 문건을 위조해 중범죄를 저질렀다는 점을 입증하는 데 주력할 방침이다.

기업 문건 위조만으로는 경범죄에 불과하지만, 대선 도전에 방해되는 불리한 정보를 감추려는 의도로 이뤄진 불법 행위인 만큼 중범죄에 해당한다는 게 브래그 검사장의 주장이다.

이를 위해 검찰은 공소장에 기재된 대니얼스 관련 범죄사실 외에도 트럼프 전 대통령 측이 선거에 불리한 정보를 사들인 뒤 대중에 알려지지 않도록 묻어버리는 ‘캐치 앤드 킬'(catch and kill) 수법을 활용했다는 점을 부각할 것으로 예상된다.

플레이보이 모델 출신 배우 캐런 맥두걸이 대선을 앞두고 트럼프 전 대통령과 한때 불륜 관계였다는 사실을 폭로하려 하자 타블로이드지 내셔널인콰이어러가 맥두걸에게 15만 달러를 지급하고 독점 보도 권리를 사들인 뒤 이를 묻어버린 게 대표적인 예라고 검찰은 보고 있다.

내셔널인콰이어러 모회사 AMI의 최고경영자(CEO)인 데이비드 페커는 트럼프 전 대통령의 친구다. 다만, 트럼프 전 대통령은 맥두걸과의 혼외 관계에 대해 부인하고 있다.

내셔널인콰이어는 뉴욕 맨해튼의 트럼프타워 도어맨에게도 3만달러를 지급하고 그가 주장한 트럼프 전 대통령의 혼외자 의혹 독점 보도권을 사들이기도 했다.

미 매체들은 이번 사건의 핵심 인물인 코언이나 대니얼스는 물론 페커, 맥두걸도 주요 증인으로 재판에서 증언할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한편 트럼프 전 대통령도 법정에서 증언에 나설 예정이다. 그는 지난 12일 기자회견에서 이번 재판에서 증인석에 설 것이냐는 취재진 질문에 “나는 증언하고 진실을 말할 것”이라고 예고한 바 있다.

[연합뉴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