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미국, “북한-이란 핵·미사일 협력 극도로 우려해와”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이란의 이스라엘 공격으로 중동에 긴장이 고조되는 가운데, 미국 정부는 북한과 이란 간의 핵·미사일 협력에 대해 “믿을 수 없을 만큼(incredibly) 우려해왔다”고 밝혔다.

매슈 밀러 국무부 대변인은 오늘 브리핑에서 이란이 핵무기와 탄도 미사일 개발과 관련해 북한과 협력하는 데 대해 어떤 우려를 갖고 있는지 질문받자 “분명히 그것은 우리가 믿을 수 없을 만큼 우려해온 사안”이라고 답했다.

- 광고 -

1973년 수교한 북한과 이란은 ‘반미’라는 공통 분모와, 핵무기 보유 추구에 따른 서방의 제재라는 ‘동병상련’ 속에 우호·협력 관계를 유지해왔다.

이 과정에서 핵·미사일 기술과 관련한 양국간 공조 의혹 또는 우려가 꾸준히 제기돼왔다.

밀러 대변인은 또 지난 수개월간 러시아의 산업 기반 재건 등에 사용될 수 있는 물자들이 중국에서 러시아로 들어가는 것을 보았다면서 이에 대해 미국은 “믿을 수 없을 정도로 우려한다”고 밝혔다.

이와 관련해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이 수주 내 중국을 방문하면 이 문제를 제기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밀러 대변인은 전했다.

연합뉴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