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국정원 “이스라엘 공습한 이란 미사일에 北기술 포함여부 주시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이란이 지난주 이스라엘을 향해 발사한 탄도미사일에 북한 군사기술이 쓰였는지 한국 정보당국이 파악에 나섰다. 

국가정보원은 17일 “과거 북한과 이란 간 미사일 분야 협력사례를 고려해, 이번 이스라엘 공격에 활용된 이란 탄도미사일에 북한 기술이 포함됐는지 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 광고 -

이란은 지난 13일(현지시간) 이스라엘 본토로 미사일 등을 200발 넘게 발사했다. 과거 북한과 이란이 탄도미사일 기술 협력을 진행했기 때문에 공습에 사용된 탄도미사일에 북한산 부품이나 기술이 활용됐을 가능성이 제기됐다.

2019년 미 국방부 산하 국방정보국(DIA) 보고서에 따르면 이란의 탄도미사일 ‘샤하브3’는 북한 노동 미사일을 기반으로 개발됐으며, ‘코람샤르’는 북한 무수단 미사일과 기술적으로 연계됐다.

미 국방부의 팻 라이더 대변인은 지난 16일(현지시간) 브리핑에서 ‘이란이 이스라엘 공격에 북한 무기를 사용했을 가능성이 있느냐’는 질문에 “추측할 수 없다”라면서도 “북한, 그리고 이란이 야기하는 위협은 우리가 매우 심각하게 받아들이는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국정원은 지난 1월 팔레스타인 무장정파 하마스가 북한제 무기를 사용한다는 증거를 확보해 공개한 바 있다. (YTN)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