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이정후, 8경기 연속 안타 행진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앞 타자 고의사구로 걸어 나간 5회에는 중견수 뜬공으로 물러나

- 광고 -

이정후(25·샌프란시스코 자이언츠)가 8경기 연속 안타 행진을 이어갔다.

이정후는 17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론디포파크에서 열린 2024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마이애미 말린스와 방문경기에 3번 타자 중견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1안타를 쳤다.

개막전 포함 16경기에서 1번 타자로 나섰던 이정후는 17번째 경기에서는 3번 자리에 섰다.

세 번의 타석에서 범타에 그쳤던 이정후는 8회 마지막 타석에서 안타를 생산했다.

세 번의 타석에서 범타에 그쳤던 이정후는 8회 마지막 타석에서 안타를 생산했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