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尹, 기시다와 15분 통화… 한인공조 재확인

- 광고 -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윤석열 대통령과 기시다 후미오(岸田文雄) 일본 총리가 15분간 통화하면서 “한일·한미일 협력으로 역내 평화와 번영에 기여하자”고 뜻을 모았다.

17일 대통령실에 따르면 윤 대통령이 저녁 7시부터 15분간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의 제안으로 전화 통화를 가졌다.

- 광고 -

기시다 총리는 이번 방미 결과 및 미일관계 진전 사항에 대해 설명하면서 “앞으로도 굳건한 한미일 공조를 바탕으로 국제사회의 다양한 이슈에 대응해나가는 가운데, 파트너로서 한국과의 협력을 계속 심화해 나가고자 한다”고 말했다. 윤 대통령 이에 “한반도 및 인태지역을 포함한 국제 정세의 불안정성이 심화되는 상황에서 한일, 한미일 간 긴밀한 협력을 통해 역내 평화와 번영에 기여해 나가자”고 화답했다.

양 정상은 북한에 대한 양국의 대응에 대해서도 의견을 공유하고, 북한 관련 문제에 대한 한일, 한미일 간 긴밀한 공조를 계속 발전시켜 나가기로 했다.

서울경제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