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인 앤 아웃(IN-N-Out) 가격인상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캘리포니아 주 최저임금 인상에 버틸 수 없었다”

햄버거 체인업체 인 앤 아웃(IN-N-Out)이 캘리포니아 주의 패스트푸드 업체 근로자의 최저임금이 인상된 지 두 달 만에 또 버거 값을 올렸습니다.

유명한 페스트푸드 체인의 사장 린시 스나이더(Lynsi Snyder)씨는 KTLA와 인터뷰에서 지난 4월 최저임금 인상법이 발효됐을 당시부터 값을 낮추려고 노력했다고 말했습니다. 경쟁업체가 10% 이상 올렸을 때도 인 앤 아웃은 버거 한 개 당 25센트, 드링크 한 잔에 5센트를 올렸다고 강조했습니다.

- 광고 -

그러나 최근 다시 가격을 올릴 수 밖에 없었고, 따라서 LA 카운티의 인 앤 아웃(IN-N-Out) 더블 -더블 콤보는 현재 한 개 당 지난해에 비해 76센트가 오른 11달러 44센트입니다.

캘리포니아 주 페스트푸드 업체의 최저임금은 지난 4월 1일부터 시간당 16달러에서 4달러가 오른 20달러입니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