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전기차 15만대 구매시점 세액공제…10억달러 절약”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전기차 구매시 90%가 구매시점 세액공제 선택”

미 전국에서 올해 15만대의 전기차가 자동차 구매 시점에 인플레이션 감축법(IRA)상의 세액 공제 혜택을 받으면서 모두 10억 달러 이상의 비용을 절약했다고 재무부가 12일 밝혔다.

15만대 가운데 12만5천여대는 새 전기차이며 나머지는 중고 전기차다.

- 광고 -

미국 정부는 IRA에 따라 북미에서 최종 조립된 전기차를 대상으로 세액 공제 형태로 최대 보조금 7천500달러를 지급하고 있다. 중고 전기차의 경우 최대 4천달러를 받을 수 있다.

미국 정부는 올해부터는 연말 정산 대신 차를 구매하는 시점에 미리 세액 공제 금액만큼 할인받을 수 있도록 관련 제도를 변경했다.

이에 따라 새 전기차의 경우 전체 구매의 90%가, 중고 전기차의 경우 80%가 추후 세액 공제 대신 구매 시점에 직접 할인을 받는 방안을 선택하고 있다고 재무부가 보도자료에서 밝혔다.

월리 아데예모 재무부 차관은 NBC 등 언론에 “많은 사람이 세금 신고 때까지 기다리지 않고 당장 절약하고 싶어한다”라면서 “10억 달러는 중요한 이정표”라고 평가했다.

재무부에 따르면 지난해에 전기차, 하이브리드 등 모두 150만대의 청정 승용차가 판매돼 연간 기준으로는 최대치를 기록했다. 이는 2022년 대비해서 50%가 늘어난 규모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