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슈퍼 신인’ 아일릿, 빌보드서 입증한 新 음원 강자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걸 그룹 아일릿(ILLIT)이 빌보드 차트에서 멈추지 않는 무서운 기세를 떨치고 있다.

미국 음악 전문 매체 빌보드가 8일 공식 SNS에 올린 최신 차트 예고에 따르면, 아일릿(윤아, 민주, 모카, 원희, 이로하) 미니 1집 ‘SUPER REAL ME’의 타이틀곡 ‘Magnetic’이 ‘글로벌 200’과 ‘글로벌(미국 제외)’에서 각각 8위와 2위를 차지했다. 이 곡은 두 차트에서 전주 대비 각각 55계단, 31계단 순위를 끌어올리며 역대 K-팝 그룹(남녀 불문) 데뷔곡으로는 최고 순위를 기록했다.

- 광고 -

빌보드는 “아일릿의 ‘Magnetic’이 일주일간 스트리밍 5,630만 회, 음원 판매량(다운로드) 3,000건 이상(글로벌 200 기준)을 기록했다”라고 밝혔다.

‘글로벌 200’은 빌보드가 대중음악 시장 최신 트렌드를 반영해 만든 차트로 글로벌 인기 지표 중 하나로 꼽힌다. 방송 점수와 음반 판매량 등을 더하는 메인 송차트 ‘핫 100’과 달리 ‘글로벌 200’은 미국을 포함한 전 세계 200개 이상 국가/지역의 스트리밍과 판매량을 집계해 순위를 매긴다.

아일릿의 음원 파워는 국내외 각종 차트에서도 이어지고 있다. ‘Magnetic’은 최신 스포티파이 ‘위클리 톱 송 미국’에서 63위, 영국 오피셜 싱글 ‘톱100’에서 80위를 찍었다. 이 곡은 또한 벅스, 멜론 등 국내 주요 음원 사이트 주간 차트(집계 기간 4월 1~7일)에서 각각 1위, 3위로 최상위권에 올랐다. ‘Magnetic’은 같은 기간 집계된 지니 주간 차트에서도 6위로 ‘톱 10’에 들었다.

이처럼 아일릿은 K-팝 5세대 걸그룹 중 ‘톱티어’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데뷔와 동시에 K-팝 신(scene)에 돌풍을 일으키고 있는 이들의 앞으로의 행보가 더욱 기대된다.

[스타뉴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