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화물열차 탈선사고 철도회사 8천억원대 합의금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지난해 오하이오주에서 발생한 화물열차 탈선사고와 관련해 철도회사가 8천억원대 합의금을 지급하기로 결정했다.

9일 AP 통신 등 보도에 따르면 노퍽서던철도는 화물열차 탈선사고와 관련한 집단소송을 해결하기 위해 6억달러의 합의금을 지급하기로 했다.

- 광고 -

앞서 지난해 2월 오하이오주 이스트팰러스틴에서 노퍽서던철도 소속 화물열차가 탈선해 유독성 화학물질을 대량 방출되는 사고가 있었다.

탈선한 열차 중 11량에 독성이 있는 화학물질을 실은 탱크가 실려 있었으며, 이 탓에 폭발과 화재가 일어나 주변에 대피령이 내려지고 비상사태가 선포됐다.

합의안이 법원 승인을 거쳐 확정되면 올해 말부터 집단소송을 제기한 주민들에 보상금 지급이 개시될 예정이다.

한편 노퍽서던철도는 이번 합의가 회사 측 책임이나 과실을 인정하는 것은 아니라고 설명했다.

[연합뉴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