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pot_img
spot_img

윤석열대통령, 하와이 방문 마치고 워싱턴DC 향발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나토정상회의 참석…10여개국 정상과 양자회담·IP4 정상회담 등 진행

미국을 방문 중인 윤석열 대통령은 9일(이하 현지시간) 이틀 간의 하와이 방문 일정을 마무리하고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을 위해 워싱턴DC로 향했다.

윤 대통령 부부는 이날 오후 하와이 히캄 공군기지에서 새뮤얼 파파로 인도태평양사령관, 필립 골드버그 주한미국대사, 폴 라캐머라 주한미군사령관, 이서영 주호놀룰루 총영사 등의 배웅을 받으며 공군 1호기에 올랐다.

- 광고 -

육·해·공군 소속 미군 장병 20여 명이 도열했으며, 윤 대통령은 라캐머라 사령관과 잠시 대화한 후 부인 김건희 여사와 함께 1호기 탑승구 앞에서 환송 인사에게 손을 흔들며 인사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전 미군의 권역별 통합전투사령부 중 규모와 군사적 중요성이 가장 큰 인도태평양사령부를 방문해 한미동맹과 연합 방위 태세를 확인했다.

전날에는 부인 김건희 여사와 함께 한미동맹의 상징으로 꼽히는 태평양국립묘지를 참배하고, 동포 간담회를 열었다.

윤 대통령은 10∼11일 워싱턴DC에서 일본을 비롯한 10여개국 정상들과 양자회담, 나토 사무총장 접견, 나토의 인도·태평양 4개국 파트너(IP4) 회담, 나토 정상회의 본회의 등 일정을 소화한다.

윤 대통령은 나토 정상회의에서 민주주의 가치를 공유하는 국가들과 연대를 통해 북한과 러시아에 강한 메시지를 발신하고, 안보·방산 분야의 실질적 협력 방안을 논의할 것으로 예상된다.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