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자 북부 교전 다시 격화…사망 3만5천명 넘어

많이 본 뉴스

청취자 제보

이슈 투데이

가자지구 최남단, 라파에 대한 압박을 강화하는 이스라엘군이 북부 지역에서도 다시 하마스와 치열한 교전에 돌입하면서 인명 피해가 큰 폭으로 늘고 있습니다. 

이스라엘군이 연일 라파를 공습하는 데 이어 가자 북부에서도 교전이 격화하면서 만 하루 동안 63명이 숨진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 광고 -

하마스 측 보건부는 개전 이후 가자지구 내 사망자는 3만5천34명으로 늘어났다고 밝혔습니다.

YTN

- 광고 -

AI 추천 뉴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

- 광고 -

최신 뉴스